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제주공항 중심 휴가철 휴대농축산물 특별검역
농림축산검역본부 제주본부 7월29일~8월11일 실시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19. 07.24. 15:17:1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농림축산검역본부 제주지역본부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여름철 휴대 농축산물 특별검역기간을 운영한다. 제주공항을 이용하는 여행객 증가로 해외 휴대 농축산물을 통해 아프리카돼지열병(ASF)과 같은 해외 가축전염병 및 외래 식물병해충이 유입될 가능성이 높아짐에 따라 오는 29일부터 8월 11일까지 특별검역에 나설 계획이다.

24일 농림축산검역본부에 따르면 휴대 농축산물 반입 폐기 실적은 올해 상반기 12t, 1만9502건에 이른다. 지난해 같은 기간의 4t, 6090건에 견줘 3배 이상 증가했다.

이번 특별검역기간에는 망고, 파파야, 소시지, 육포 등 금지 농축산물이 반입되지 않도록 X-레이 검색, 탐지견 투입 등을 통한 검역을 강화한다. 특히, 금지 농축산물 반입 가능성이 높은 중국이나 동남아 항공노선을 중심으로 금지품 반입 미신고 등 위반 행위에 대해서 집중 단속할 게획이다.

또한, 제주지역본부는 제주공항을 이용하는 해외 여행객들이 자율적으로 농축산물 반입하지 않도록 국경검역관련 정보 제공 등 주2회의 홍보 캠페인을 실시할 예정이다.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국산 소시지 등 휴대 금지축산물 반입 미신고시 최고 100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경제 주요기사
"중국인 유치시 저가관광 가장 우려" 제주 주택시장 매매보단 전세 뚜렷
한라산소주 수질검사 적합 판정.. 안전성 재확인 제주삼다수, '환경성적표지' 인증받았다
관광사업체 신용보증 지원 늘린다 올해 웰니스 관광지 제주 1곳 포함
"일등 지방은행 넘어 일류 제주은행 도약" "최근 제주경제, 관광객이 살린다"
아프리카돼지열병에 제주산 돼지고기 값 급등 농협 'NH콕뱅크' 가입고객 500만명 돌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정유나 "아프지 말자"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 모델 연하나 "바람 불어도 좋아"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 팬아메리카 비치발리볼 대회
  • 亞보디빌딩 마스터스 '金' 박선연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