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호우-강풍특보 제주공항 운항 차질
27일 오전 9시 현재 7편 결항 23편 지연
한라산 영실 등 300㎜ 집중호우 쏟아져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19. 05.27. 10:06:1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도에 호우특보가 내려진 27일 오전 제주시청 인근에 비가 내리고 있다. 연합뉴스

강풍특보와 호우특보가 내려지면서 제주공항의 일부 항공편이 차질을 빚고 있다.

27일 제주공항에도 윈드시어(돌풍)특보와 강풍특보가 내려지면서 이날 오전 9시10분 기준으로 출발 5, 도착 2편 등 모두 7편이 결항했고 23편이 지연운항했다.

해상에도 풍랑특보가 발효되면서 여객선 운항이 통제되고 있다.

제주에는 순간풍속 20m/s 이상의 강한 바람까지 불면서 각종 시설물의 피해가 예상된다.

제주기상청은 강한 비바람으로 인해 항공기와 여객선 운항에 불편이 예상되는 만큼 이용객들은 사전에 운항정보를 확인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제주산지와 북부에 호우경보 등 제주전역에 호우특보가 내려지면서 이날 오전 9시30분 현재 한라산에 영실 316㎜, 삼각봉 315.5㎜, 윗세오름 314㎜, 성판악 226.5㎜ 등 최고 300㎜가 넘는 폭우가 쏟아졌다.

산지 외 지역에도 제주 5.2㎜, 서귀포 56.5㎜, 성산 37㎜, 고산 49.8㎜, 색달 140.5㎜, 신례 138.5㎜, 새별오름 134.5㎜, 금악 127.5㎜ 등 곳곳에 많은 비가 내렸다.

제주자치도 재난안전대책본부는 안전 문자 메시지를 통해 "많은 비와 강풍, 풍랑이 예상되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에 유의하라"고 당부했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지방 6월 셋째주 대체로 맑은 날씨 예상 제주 휘발유 가격 서울보다 비싸졌다
이번달 전기료·사용량 온라인에서 미리 확인한다 경찰 "고유정 현 남편 약물 성분 검출 안 돼"
JDC 지정면세점 16년간 순수익 1조3천억 육박 태극전사 승리 기원 15일 밤 제주 대규모 응원전
지방신문협의회 "정부광고사무 시도 이양해야" 제주 오늘 밤까지 비.. 최고 40㎜
이재명 사과에 원희룡 "웬 훈장질이냐" 39억짜리 국내 최대 씨수말 '메니피' 폐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