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민간위탁 중단 직접운영·고용 촉구"
제주 노동·시민·농민·정당단체 제주도청 앞 기자회견
김현석 기자 ik012@ihalla.com
입력 : 2019. 05.22. 18:02:0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지역 노동·시민·농민·정당단체가 22일 제주도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제주도에 필수 공공사업에 대한 직접운영·고용을 촉구했다. 김현석기자

제주지역 노동·시민·농민·정당단체가 제주도에 필수 공공사업에 대한 직접운영·고용을 촉구했다.

 민주노총 제주본부와 전국농민회총연맹제주도연맹, 제주주민자치연대, 노동당제주도당 등 14개 단체로 구성된 이들은 22일 제주도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산북 소각장과 교통약자 특별교통수단에 대해 제주도정이 직접운영하라"고 요구했다.

 이들은 "도민들을 중심에 두고 도정을 운영해 나가야 하는 것은 지극히 당연한 제주도정의 의무"라며 "도민의 기본권조차도 민간위탁하는 것은 용납할 수 없다"고 전했다.

 이어 "우리는 모든 민간위탁사무를 제주도정이 직접운영하라고 주장하는 것은 아니"라며 "대도민 필수 공공서비스의 대표적인 사무에 해당하는 교통약자 특별교통수단과 북부광역 산북소각장 만큼은 제주도정이 직접운영하라"고 촉구했다.

 한편 민주노총 제주본부는 지난 20일부터 오는 31일까지 필수 공공사업에 대해 제주도정이 직접운영·고용할 것을 촉구하는 총력집중투쟁 기간으로 선포, 투쟁을 전개하고 있다.

사회 주요기사
북서쪽 찬 공기 유입… 제주 일교차↑ 제주 교통사고 예방 대책… 엄한 데 효과?
법정서 재현까지… 고유정 손날 상처 '공방' 제주해경 추자도 50대 응급환자 긴급 이송
제주서 70대 여성 SFTS 양성 판정 "도의회는 갈등 해소하고 도민 화합 이끌어야"
봉개동 도시계획도로 실시설계 용역 시행 제주시, 주거급여 '찾아가는 설명회'
제주시 신규 공무원 62명 임용 배치 제주시 서부보건소 약물오남용 예방 교육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중동 사해의 평화로움
  • 동굴과 비키니의 조화?
  • 정유나 "아프지 말자"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 모델 연하나 "바람 불어도 좋아"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