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핫피플
제주 강명순 작가 프랑스 노르망디서 개인전
꾸탕스 퐁데자르 아트센터 초대 5월 25~31일
한지·면·먹물 등 이용 '제주의 숨결' 연작 출품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5.22. 09:19:0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강명순의 '제주의 숨결-제주 초가'.

강명순 작가

'연꽃 화가' 제주 강명순 작가가 프랑스 노르망디 꾸탕스 퐁데자르 아트센터 초대로 개인전과 단체전을 나란히 펼친다.

제주시 연북로에서 연갤러리를 운영하는 강 작가는 그동안 스물일곱차례 개인전을 가져왔다. 한국미술협회 회원, 한국전업미술가협회 자문위원 등으로 있다.

그는 이달 25~31일(현지시간) '제주의 숨결-물들이다'를 주제로 꾸탕스 퐁데자르 아트센터 3관에서 개인전을 갖는다. '제주의 숨결' 연작과 프랑스에서 만난 풍경을 펼쳐놓을 예정이다.

이번 출품작들은 예술의 원천이 되는 자연의 모습 너머에 마음을 다스리는 아름다움을 간직한 제주를 품었다. 요철과 마티에르가 생겨나는 직접 만든 한지 위에 천연 면을 입혀 제작한 캔버스에 먹물을 이용해 한라산, 제주 옛 초가, 오름, 바다, 야생화 등을 그렸다. 자연에서 얻은 재료로 있는 그대로의 제주 자연을 담아낸 작업을 선보인다.

같은 기간 아트센터 1관에서는 방혜자 권순철 등 재불 중견작가전이 마련된다. 2관에서는 강명순 등 8명이 참여하는 레지던시 입주작가 단체전이 열린다.

핫피플 주요기사
고승범씨 자원봉사자대회 대통령 표창 제주사회복지협회장에 고승화씨 당선
김대철·강문필 올해의 청년농업인상 김영래 조교사 1400승 대기록 달성
송두영 시인 첫 시집 발간 제주청년 3명 '대한민국 인재상’ 수상
제주대 김혜연 교수 국제코치 자격증 취득 김명훈 회장 4-H 대회서 산업포장 수상
‘행동하는 생각’ 양길현 교수 출판축하회 제주대 강창희·김원형 교수 우수논문상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