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새로운 제주감귤산업 50년 산업 마련 '순항'
미래 감귤산업 종합발전계획 수립 목적 T/F팀 운영 2개월째
중·장기과제 40여개 발굴…도, 8월 도민토론회 후 계획 확정
이소진 기자 sj@ihalla.com
입력 : 2019. 05.16. 18:55:0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새로운 제주감귤산업 50년을 준비하는 과제 발굴이 순항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3월 8일부터 미래감귤산업 T/F팀 활동을 시작한 이후 2개월만에 40여개 과제 발굴안이 마련돼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15일과 16일 양일간 미래감귤산업 T/F팀 제5차 감귤 생산·정책·유통분야 소그룹 회의를 각각 개최했다.

제주도는 매월 15일 전후로 소그룹 회의를 열고 팀별 논의 사항을 제안·결과보고서 형태로 만들고 있다.

T/F팀 구성원들은 미래 감귤산업의 주역이 될 20~40대 청·장년층 29명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대내·외 시장 환경과 소비자 구매 패턴 변화에 적극 대응하고 제주감귤산업이 지속 성장할 수 있는 청사진을 제시하기 위한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발굴과제 기본구상안을 살펴보면 ▷감귤재배 농업인 고령화 대책 ▷감귤출하연합회와 감귤연합회 통합 방안 ▷감귤생산량 예측 현실화 방안 ▷의무자조금 정착화 대책 ▷감귤생산 및 유통에 관한 조례 개정 방안 ▷통일 후 감귤산업 전망 ▷비상품 포장 자율 폐기 방안 ▷영농조합 조직화 방안 등이 검토되고 있다.

세부대책은 중기대책(2020~2024)과 장기대책(2025~2069)로 나눠 구체화되고 있다.

감귤재배 농업인 고령화 대책을 보면 ▷노동력 경감형 농기계 및 편의장비 지원사업 ▷생산 및 유통 전과정 농작업대행 지원사업 ▷고령농가 감귤 메취사업, 가공용감귤 대행처리사업 등의 신규사업이 제안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제주도에 따르면 제주도내 감귤농가 3만8160명 중 70대 이상이 1만1304명(29.6%)로 고령화가 매우 심각한 상황이다. 특히 70대 이상 감귤재배 농가는 경작하고 있는 필지수가 많고 재배면적도 많다.

앞으로 60대 이상 농가가 70대로 접어드는 10년 후인 2029년쯤엔 70세 이상은 51.5%로 늘어나게 된다. 현재 대부분의 고령농가가 감귤농사를 지속 하겠다는 의향이 있기 때문에 줄어들지 않을 것이라는 분석이다.

이에 제주도는 적극적인 고령화 대책을 마련해 미래 감귤산업을 위해 활용한다는 복안이다.

제주도는 T/F팀 회의를 12차까지 진행한 후 6월말쯤 전체회의를 열고 제안·결과보고서를 마무리하고 7월 감귤산업 정책자문위원회에 상정할 계획이다.

이후 8월 중 미래감귤산업 종합발전계획 도민설명회를 통해 도민의견을 수렴한 후 최종 확정, 발표할 방침이다.

제주도 관계자는 "미래감귤산업 종합발전계획이 최초 수립되는 것"이라며 "투자 위주, 행정 주도 사업들이 농가를 위한 실질적인 정책 형태로 변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 청년자기계발비 2차 지원자 모집 '월 50만원씩' 국제지구 밀집지 제네바서 '제주 마이스' 우수성 홍…
제주서 올해 첫 야생진드기 SFTS 환자 발생 허창옥 제주도의회 부의장 별세
제주 봉개교 교량공사 '새벽시간대' 진행키로 "제주도의회 책임정치 실종"
"제주 시설관리공단 용역 오류 투성이" 제주 '찾아가는 감정평가사 현장상담제' 운영
제주 감정평가업자 선정기준 개선 지역주택조합 모집 주의 당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