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 땅 현실에서 마주한 '신화적 판타지'
강동균 작가 제주 신화 소재로 세번째 개인전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8. 12.05. 20:46:2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강동균의 '곶자왈 판타지'.

제주 신화를 소재로 두 차례 개인전을 열어온 강동균 작가가 또 한번 신화의 세계를 그림에 담아냈다. '신화적 판타지'란 제목으로 설문대여성문화센터에서 세번 째 개인전을 열고 있다.

강 작가는 앞서 '제주신화 들춰보기' 작업으로 서천꽃밭 이야기 등 이공본풀이에 등장하는 인물과 사건을 시각적으로 형상화했다. 이번에는 그 연장선에서 작가가 느끼는 사회적 현실과 내면세계, 꿈과 이상 등 현재적 고민을 신화의 눈으로 풀었다.

전시장에는 300호 크기 유화 2점과 드로잉 등 20점 가까운 작품이 걸렸다. 신화에 드러나는 상징과 은유를 다채로운 이야기와 캐릭터로 표현한 작품을 볼 수 있다. 이 땅에 발 딛고 세상과 소통하려는 여신의 모습도 펼쳐진다.

탐라미술인협회, 한국전업미술가협회 회원인 강 작가는 제주대 미술학과와 제주대 사회교육대학원 스토리텔링 학과를 졸업했다. 지난 1일 시작된 전시는 7일까지 계속된다. 문의 010-6691-5941.

문화 주요기사
제주 대표 공예상품은?… 제49회 제주도공예품 공모… 제주 강명순 작가 프랑스 노르망디서 개인전
제주 청춘들 4·3 연극 '순이삼촌' 무대에 잊혀진 '애랑이'… "제주산 뮤지컬 회생 관심을"
브람스 교향곡에서 제주민요 관악곡까지 밖거리음악회로 제주국제관악제 미리 즐겨요
제주출신 김순병 시인 두번째 시집 발간 배다해·신지호가 제주서 전하는 '마지막 꽃피움'
구름에 달 가듯 기타… 제주 자연 닮은 가야금 [제주문화계 이 사람] (26)연극인 부부 강상훈·정민…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