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이슈키워드
농구선수 김영희 거인병, "장기들이 몇 배로 커져…성장호르몬 탓"
권민수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8. 12.04. 14:46:0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농구선수 김영희 (사진: MBN)

농구선수 김영희의 '거인병' 투병기가 세간의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4일 재방송된 MBN '현장르포 특종세상'에서는 농구선수 김영희의 '거인병' 투병기가 그려졌다.

LA 올림픽 여자농구 국가대표를 역임한 농구선수 김영희는 지난 1987년 뇌종양으로 인해 선수 생활을 접어야 했다.

김영희가 투병하고 있는 병은 '거인병'으로 알려진 말단 비대증.

그러나 손이나 발이 커지는 정도의 일반적인 말단 비대증과 달리 김영희는 성장호르몬의 영향을 받아 장기들까지 커지는 위험한 상태였다.

김영희의 주치의는 2014년 입원 당시 장이 보통 사람의 몇 배 가까이 커지면서 대변을 못 보게 돼 사망 위기에 처하기도 했다고 밝혔다.

한편 농구선수 김영희의 안타까운 투병기에 누리꾼들의 위로가 잇따르고 있다.

이슈키워드 주요기사
이승준, 김소니아와의 열애 고백 "사랑해" '끝까지 간다' 주성이, 6년 만에 그리운 부모 품…
LA갈비 재는 법-갈비찜 레시피 팁은? 이대훈 결혼 후 근황 공개.."아내에게 사소한 …
이이기 선수 "프로필 상 키 185cm다" 영화 '서치', 채널 OCN서 편성..줄거리와 결말 '…
'하이바이 마마' 김태희, 첫 스틸컷 공개..다채… 카카오뮤직 프로필 루머 뭐길래?
박보검 뮤직비디오 마지막대사, 아련한 음성 … 영화 '퍼시잭슨과 번개도둑', OCN서 편성..간략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 2020 경자년 기념메달 출시
  • 갈라쇼 펼치는 손연재
  • 중동 사해의 평화로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