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 제25호 태풍 콩레이 북상 대비 상황판단회의
13개 부서-유관기관 합동 협업체계 강화방안 논의
채해원 기자 seawon@ihalla.com
입력 : 2018. 10.04. 14:15:1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는 5일 오후부터 제25호 태풍 콩레이의 직·간접 영향권에 들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도로침수 및 하수역류가 발생됐던 지역·지점에 피해가 없도록 사전조치에 철저를 기해 줄 것을 당부했다.

 제주특별자치도 재난안전대책본부는 4일 오후 원희룡 도지사 주재로 13개 협업부서와 유관기관 합동으로 상황판단회의를 개최하고 태풍에 따른 협업별 대처상황을 논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13개 협업부서는 도민안전실을 중심으로 재난 컨트롤타워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협업체계를 강화하는 방안을 논의하게 된다.

 이날 원희룡 도지사는 태풍으로 인한 사전 위험요인을 제거하고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재해위험지구·세월·해안가·급경사지·절개지 등의 재해취약지역에 대한 사전예찰 강화 및 출입통제 등에 만전을 기하도록 협업부서와 행정시 등에 요청할 계획이다.

 또 읍면동 및 소관부서에 있는 양수기 등 수방자재를 일제점검·정비해 상황발생시 적기에 동원될 수 있도록 사전준비를 요청할 예정이다.

 한편 제25호 태풍 콩레이의 최대풍속은 24~39m/s로, 5일 오전 제주도를 통과해 8일 오전 9시 일본 삿포로 동쪽 해상에서 소멸할 것으로 예상된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코로나 여파로 제주 외국인 체류기간 '연장' 중앙·한마음병원 '국민안심병원' 추가 신청
제주서 마스크 매점·매석 30대 중국인 적발 제주 신천지 유증상자 8명 추가 확인
미래통합당, 제주도의원 재보궐선거 후보자 추… 코로나 여파 가족.여성복지시설 임시휴관한다
코로나 방지 민간참여단체.방역대상 확대된다 코로나 여파 제주 공유재산 임대료 대폭 감면
고품질감귤 생산 위해 원지정비사업 추진 제주 신천지 교육생 102명 명단 추가 확보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