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 예술가 2명 해녀의 인생 창작곡에 담다
양정원·양국진씨 '좀녀팔자' 등 두 곡 음원 발표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1. 12.05. 10:07:0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물질하는 제주해녀. 한라일보DB

제주의 장애인 예술가 두 명이 2021년 제주예술인 창작활동 준비금 지원사업으로 제주 해녀를 소재로 다룬 제주어 창작음악을 제작하고 음원을 발표했다. 양정원 작사·작곡의 '좀녀팔자'와 '동경바당 좀녀' 두 편이다.

이번 노래는 거친 바람과 파도를 벗삼아 살아온 해녀들의 인생을 고스란히 담아냈다. 작사·작곡을 맡은 양정원씨와 함께 20여 년 음향엔지니어로 활동해온 양국진씨가 편곡, 프로듀서, 연주 등을 담당하며 제작에 참여했다.

양정원씨는 "제주에서 순수 창작음악 활동을 한다는 일이 현실적으로 어렵고 때로는 힘에 겨워 주저앉고 싶을 때가 있지만 가장 제주적인 음악으로 좋은 노래를 만들어야겠다는 희망과 열정 하나로 노력하고 있다"고 했다.

문화 주요기사
"'강인한 제주 여성' 신화 노동 가치 인정에 한… "제주 새해 전시 관람객과 함께 만들어요"
제주 바다 돌고래가 전하는 새해 희망 글과 농사 함께 짓는 양시우 서예가 첫 개인전 …
서귀포 기당미술관 소장품전 '나의 소소한 일… "자연인 그대로의 삶 제주 화전의 기억 찾기를"
제주 공연장상주단체육성지원 '예비상주단체' … 한라산 두 번 오른 열정… 300여 년 전 제주 모…
책으로 만나는 '20세기 제주를 빛낸 여성들' 제주 장애예술인 창작준비금 월 지원액 줄이고…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설경 보러 온 인파에 한라산 1100고지 '…
  • 폭설 맞은 제주 동백꽃
  • 붉은 열매 눈길 끄는 제주 선인장 군…
  • 경매 올라온 15만 마리 삼치
  • 비욘드 트러스트호 제주항 첫 입항
  • 첫 출항 준비하는 비욘드 트러스트호
  • 대한민국 영웅 한라에 오르다
  • 국산 만감귤 '윈터프린스' 수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