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TV 연예
박군 측 성추행 의혹 글에 "작성자 고소"
"커뮤니티 게시물 사실 무근.. 무관용 원칙 대응"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1. 10.27. 14:28:5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가수 박군.

트로트 가수 박군(본명 박준우) 측이 온라인 공간에서 제기된 성희롱 및 성추행 의혹을 전면 부인하며 법적 대응에 나섰다.

 박군의 매니지먼트사인 토탈셋은 27일 "박군은 가수 생활에 성실하고 진실되게 임해 왔으며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물의 주장과 같은 어떠한 종류의 성희롱, 성추행을 행한 사실이 없다"고 밝혔다.

 토탈셋은 "법률사무소 범우를 선임해 게시물 작성자에 대해 명예훼손 및 허위사실 공표 혐의 고소장을 지난 26일 오후 서울 강남경찰서에 제출했다"고 전했다. 이어 "당사는 박군의 모든 법정 소송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며 "이와 별도로 회사 차원에서도 업무방해 등 모든 부분에 대해 법적 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회사 측은 "어떠한 경우에도 선처나 합의 없이 무관용 원칙으로 강경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22일 온라인 커뮤니티 '네이트판'에는 '특수부대 출신 가수 P에게 가스라이팅을 당했습니다'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 작성자는 "건실한 청년으로 이미지가 포장돼 있지만, 그는 자신이 스타가 됐다는 것을 무기 삼아 일방적인 성희롱과 추행을 일삼았던 사람"이라며 "피해자가 더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주장했다.

 작성자는 P씨의 실명을 밝히지 않았으나, 누리꾼들은 '특수부대 출신', '특전사' 등이 거론된 점을 토대로 P씨가 박군이라는 의혹을 제기했다.

TV 연예 주요기사
'창사60주년' MBC "광고 없는 새 채널 만든다" '한잔해' 박군 신곡 '유턴하지마' 발표
블랙핑크 리사 코로나19 확진 박신혜-최태준 4년 열애 끝 내년 1월 결혼
성폭행 혐의 김건모 2년만에 무혐의 근거는 방송가도 코로나19 확산세 촬영 중단 잇따라
김용만·김성주·안정환·정형돈 콘텐츠기획사 … 트와이스 정규 3집 선주문 63만장 돌파
'오토바이 사고' 최민수 골절 등 중상 수술 예… '애플TV+ 출시' 한국은 글로벌 OTT 전쟁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베를린광장에 이주민 수용 촉구 초록…
  • 동백꽃 만발한 제주
  • 2022대학수학능력시험 일제히 시작
  • "제주농민수당 40만원 약속 지켜라"
  • 눈 쌓인 백색의 한라산 백록담 [포토]
  • "추워진 날씨 방어회 제철입니다"
  • 눈 쌓인 한라산 1100고지 [포토]
  • 한폭 수채화 같은 무지개 속 항공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