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 섬 수수한 풍경들 더 짙어진 색감
고은 작가 6월 20~7월 3일 돌담갤러리서 개인전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1. 06.18. 12:33:1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고은의 '행복한 풍경'.

고은 작가가 시멘트 벽면 사이로 돌들이 얼굴을 내미는 시골 슬레이트집, 강아지와 나비들이 어울려 노는 꽃들 피어난 마당으로 또 한 번 이끈다. 이달 20일부터 7월 3일까지 제주시 중앙로 돌담갤러리에서 열리는 열두 번째 개인전을 통해서다.

고 작가는 한국의 전통 수묵화 필선과 채색화를 접목시켜 따스한 감성과 제주의 정서를 담은 작품을 발표하며 미술 애호가들의 사랑을 받아왔다. 지난해 가을 한라일보 갤러리 이디(ED) 3인 초대전 기간에 마련된 작가와의 대화 자리에서 "인문학적 사유를 더해 변화하는 제주 자연을 나만의 화법을 남기고 싶다"는 계획을 밝혔던 그는 이번에 신작 20점과 드로잉을 통해 그 길로 향하는 여정을 풀어낸다.

장지에 분채 작업으로 표현한 '행복한 풍경', '바다주기' 연작은 제목만으로 작가의 메시지를 드러내는 작품들이다. 작가는 이 섬의 '행복한 풍경'이 많아지고, 바다라는 장소가 제주의 고요한 공간으로 확장돼 모든 것을 '바다주기(받아주기)'를 바란다.

고은의 '바다주기'.

그의 작품 속 나무와 숲, 바다 위의 섬 등 자연의 빛깔은 예전보다 한층 짙어졌다. 바쁘게 흘러가는 나날 속에 진한 생명력을 드러내는 존재들은 우리들에게 잠시 멈춰보라고 말을 건넨다.



문화 주요기사
제주 출신 강지혜 독주회… 여름날 닮은 뜨거… 제주 예술가 가족과 나누는 '마음의 면역력'
[북클럽에서 이 한 권의 책을] (5)사투리 회화의… 제주도예가회 스무 해 정직한 노동, 살림의 흙 …
일상 회복 간절한 염원 담아 가꾼 제주의 '그림… 제주 여름날 감물 염색하고 빠알간 봉숭아 물…
서귀포 소암의 혼 깃든 '난이재심(難易在心)' … 제주 공공 도서관과 함께 특별한 여름방학
김택화의 '인물화'로 보는 제주 사람들의 삶의 … 제주도립미술관 전시작 부산현대미술관에 생…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멸종위기종' 팔색조 5월 번식 첫 확인
  • 전기차 탑승한 이준석 대표와 원희룡 …
  • 제주 다시 찾은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
  • 제주 스타트업 새브랜드 'Route330'
  • "타투를 許하라"
  • 어미를 기다리는 괭이갈매기 새끼
  • JDC "식품 기부 활성화 참여합니다"
  • 백신 제공 감사메시지 전하는 대만 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