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오피니언
[열린마당] 제주119의 '구급서비스' 브리핑
김도영 기자 doyoung@ihalla.com
입력 : 2021. 06.17.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 119구급대는 타 시도에 비해 읍면동별로 구급대가 배치돼 도민이나 관광객이 위급할 때 많이 이용하고 있다.

도내에 119구급대는 32개대 282명이 간호사, 1급 응급구조사 등 자격을 갖춘 대원들이 교통사고, 추락사고, 화재 현장 등 24시간 출동 태세를 갖추고 있다. 지난해 5만130건 출동해 1일 평균 137건, 올해 5월 말 기준으로 2만1056건 출동해 1일 평균 140건을 기록했다.

특히 119구급팀은 지난해에 세계적으로 전염병의 대유행으로 세계보건기구(WHO)에서 팬데믹을 선포하자 우선 전담구급대 5대를 편성해 코로나19 확진자 및 의심자 이송에 주력했다.

그리고 도보건건강위생과와 긴밀한 협업체계를 구축하고 119음압특수구급차량 4대를 선제적으로 도입해 코로나19에 대응하고, 119구급대원들은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예방접종 2차까지 마무리했다. 이외 대원들도 1차 접종을 한 상태이다.

또 119대원들은 꾸준한 실기교육 및 훈련을 실시한 결과, 심정지 환자가 병원에 도착하기 전 119구급대원의 응급처치로 소생한 비율이 지난해 전국에서 2년간 연속 1위의 성과를 거뒀다.

반면 구급대원 폭행은 끊임없이 이어지고 있고 100%가 음주로 인해 발생하고 술을 깨면 대부분 후회하는 경우를 접하게 된다.

최근 3년간 구급대원 폭행은 2019년 8건, 2020년 7건, 2021년 5월 말 1건 발생했으며, 징역 5건, 벌금 3건, 기소유예 1건, 재판 중 7건으로 처벌이 강화돼 감소한 것으로 예상된다.

도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119구급대원에게 성숙한 시민의식이 기대되며, 안전한 제주를 위해 119구급팀은 '수준 높은 구급서비스 제공에 총력'을 다할 것을 다짐한다.

<양영석 제주소방안전본부 구급팀장>

오피니언 주요기사
[한치화의 건강&생활] 흡연과 폐암 [열린마당] 6·25전쟁 정전협정.유엔군 참전의 …
[열린마당] "잊지말고 재산세 납부하세요" [김연의 하루를 시작하며] 지금 시대의 '연대'…
[열린마당] 무더운 여름, 차 안에서 민원서류 … [강민숙의 문연路에서] 기회는 준비된 자에게 …
[열린마당] 지역사회에서 누리는 장애인 통합… [열린마당] ICT 응급장비 보급으로 어르신 돌봄 …
[이나연의 문화광장] 느슨한 연대, 치밀한 단합 [열린마당] 폭염시 온열질환 예방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멸종위기종' 팔색조 5월 번식 첫 확인
  • 전기차 탑승한 이준석 대표와 원희룡 …
  • 제주 다시 찾은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
  • 제주 스타트업 새브랜드 'Route330'
  • "타투를 許하라"
  • 어미를 기다리는 괭이갈매기 새끼
  • JDC "식품 기부 활성화 참여합니다"
  • 백신 제공 감사메시지 전하는 대만 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