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교향악단 154회 정기연주회 '네이처'
이예린 협연 라이네케 플루트 협주곡, 멘델스존 교향곡 3번 등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1. 05.16. 15:4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김홍식 지휘자(왼쪽)와 협연을 맡는 플루티스트 이예린.

김홍식이 지휘하는 제주도립 제주교향악단이 '네이처'란 이름을 달고 제154회 정기연주회를 펼친다. 이달 27일 오후 7시30분 제주아트센터 대극장이 그 무대다.

제주교향악단은 이번 연주회에서 에네스쿠의 '루마니아 광시곡 제1번', 라이네케의 '플루트 협주곡 작품 283', 멘델스존의 '교향곡 제3번'을 차례로 선사한다. 신비롭고 아름다운 자연의 섭리를 떠올릴 수 있는 곡을 중심으로 선곡했다.

에네스쿠 곡은 루마니아 농민들이 즐겨 추는 전통 민속무용의 춤곡을 바탕으로 만든 작품이다. 라이네케의 플루트 협주곡은 한국예술종합학교 이예린 교수가 협연한다. 멘델스존 교향곡은 작곡자의 스코틀랜드 여행 경험을 담은 작품으로 애수를 지닌 감미로운 멜로디를 들을 수 있다.

관람료 무료. 다만 코로나19 좌석 간 거리두기에 따라 250명만 입장 가능하다. 온라인 사전 예약은 제주예술단 홈페이지를 통해 지난 14일부터 선착순으로 이뤄지고 있다. 문의 728-2745.

문화 주요기사
[제주포럼] "팬데믹 시대 문학은 인간을 성찰하… 제주 함덕 동네 책방에 사람과 사람이 만난다
서귀포 치유의 숲 힐링콘서트 온라인으로 제주 젊은 무용인들 몸짓 언어로 파도 같은 무…
[북클럽에서 이 한권의 책을] (4)나무 다시 보기… 제주도립미술관에 ‘그림책오름’ 생겼다
제주4·3의 시선으로 평화·통일 미래 전망 제주 저지문화예술인마을에 몰입형 영상 공간
제주비엔날레 재추진... 2023년 개최 목표 '삼다도' 풍경을 넘어 본향에 닿으려는 열망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전기차 탑승한 이준석 대표와 원희룡 …
  • 제주 다시 찾은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
  • 제주 스타트업 새브랜드 'Route330'
  • "타투를 許하라"
  • 어미를 기다리는 괭이갈매기 새끼
  • JDC "식품 기부 활성화 참여합니다"
  • 백신 제공 감사메시지 전하는 대만 호…
  • 초여름 제주 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