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 아트스페이스 새탕라움서 박지현 개인전
5월 28일까지 '치킨앤브로컬리 그리고 톰슨#'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1. 05.16. 13:01:0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서울과 뉴욕 등에서 활동을 이어 가고 있는 박지현 작가가 제주에 있는 아트스페이스 새탕라움(제주시 서사로 5길 15-1)에서 개인전을 열고 있다.

지난 7일 시작돼 이달 28일까지 펼쳐지는 이번 개인전은 '치킨앤브로컬리 그리고 톰슨#'이란 이름을 달았다.

미국인의 입맛에 맞게 변형된 중국식당의 음식인 '치킨앤브로컬리', 을지로 인쇄단지로에서 마주한 커팅 매개체 '도무송'의 영어 원이름인 '톰슨 프레스' 등 작업의 현장인 뉴욕과 서울에서 만난 일상의 풍경에서 동기를 얻은 작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치킨앤브로컬리'를 통해선 음식으로 탐색하는 본질의 문제, '톰슨'은 쓰임을 다하고 잊혀지는 '도무송'의 다음 이야기에 주목했다.

관람 시 사전 예약을 해야 한다. 자세한 내용은 새탕라움 웹사이트(www.instagram.com/seetangraum)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화 주요기사
[제주포럼] "팬데믹 시대 문학은 인간을 성찰하… 제주 함덕 동네 책방에 사람과 사람이 만난다
서귀포 치유의 숲 힐링콘서트 온라인으로 제주 젊은 무용인들 몸짓 언어로 파도 같은 무…
[북클럽에서 이 한권의 책을] (4)나무 다시 보기… 제주도립미술관에 ‘그림책오름’ 생겼다
제주4·3의 시선으로 평화·통일 미래 전망 제주 저지문화예술인마을에 몰입형 영상 공간
제주비엔날레 재추진... 2023년 개최 목표 '삼다도' 풍경을 넘어 본향에 닿으려는 열망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전기차 탑승한 이준석 대표와 원희룡 …
  • 제주 다시 찾은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
  • 제주 스타트업 새브랜드 'Route330'
  • "타투를 許하라"
  • 어미를 기다리는 괭이갈매기 새끼
  • JDC "식품 기부 활성화 참여합니다"
  • 백신 제공 감사메시지 전하는 대만 호…
  • 초여름 제주 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