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제주시
제주 공영주차장 복층화 조성 사업 '어쩌나'
제주시 한림읍 등 7개소 복층화 추진.. 주민 반발에 민원 잇따라 부진
이윤형 기자 yhlee@ihalla.com
입력 : 2021. 05.13. 16:02:5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림읍 복층화 공영주차장 조감도.

주차난이 갈수록 심각해지는 가운데 제주시 지역에서 추진되는 공영주차장 복층화 사업이 주민 발발에다 민원이 지속적으로 제기되면서 속도를 못내고 있다.

제주시는 5월 현재 모두 7개소에 868면 규모의 공영주차장 복층화 사업 공사를 추진하고 있다. 복층화 사업에는 국비·지방비 등 모두 275억9500만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공영주차장 복층화 사업은 대부분 지난해부터 진행되고 있다.

그렇지만 추진과정에서 주민반발과 민원이 잇따라 제기되면서 공사가 더디게 진행되거나 착공조차 하지 못하면서 복층화 사업 공정은 전체적으로 부진한 상황이다.

제주시에 따르면 사업비 62억원을 투입 5층6단 204면 규모로 추진하는 외도1동 공영주차장(외도1동 550-1번지)인 경우 공정률 80%로 정상적으로 추진되면서 조만간 완공을 눈앞에 두고 있다. 하지만 한림리 공영주차장(한림리 1198-3·4) 공정률은 40%, 제주상공회의소 동측(도남동 574-3) 공영주차장은 35% 선에 그치고 있다. 충신교회 남측(연동 1519--2) 공영주차장의 경우는 공정률 7% 선에 머물고 있다.

국토부의 주거지 주차장으로 추진되는 혜성아파트 북측(이도2동 429-7) 공영주차장은 주차장 인근의 주민 반발 등으로 인해 착공조차 못하고 있다. 혜성아파트 북측 공영주차장 인근 주민들은 조망권 침해와 소음 피해에 따른 주민 불편을 호소하고 있는 실정이다. 또한 동광성당 북측(일도2동 82-8) 공영주차장은 민원이 잇따라 제기되면서 설계변경 등 절차를 거치느라 착공하지 못하는 단계다.

공영주차장 복층화 사업의 경우, 특히 주거지 주차장 사업은 추진에 따른 행정과 주민간 갈등에다, 주민들 사이에서도 찬반이 엇갈리고 있어 해법을 찾기가 더욱 어려운 실정이다.

이와 관련 안동우 시장은 지난 12일 주간 간부회의를 통해 "지역주민들의 의견을 더욱 적극적으로 수렴하여 사업을 추진해 달라"고 지시했다.

시 관계자는 "주차장 시설은 사회기반시설로서 반드시 추진해야 하지만 그럼에도 주민 설득과 동의가 가장 1순위"라며 주민들과의 소통을 통해 원만히 진행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제주시 주요기사
어린이집 안가도.. 보육서비스 제공기관 확대 귀농인 농업창업자금 최대 3억원까지 지원한다
제주시 아르바이트 180명.. 21일부터 신청하세요 논란 도시공원 민간특례 내년말까지 손실보상 …
여름철 폭염 대비 축산농가 사전 예방 강화 추자도 숨은 명소 용둠벙 정비사업 이달부터 …
농가 경영지원 바우처 이달말까지 신청하세요 6~11월 갈치·한치 성어기 '안전조업 주의보'
'감염 확산 우려' 제주 탑동광장 일시 폐쇄되나 용담체육공원, 사계절 테마가 있는 공원으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JDC "식품 기부 활성화 참여합니다"
  • 백신 제공 감사메시지 전하는 대만 호…
  • 초여름 제주 바다
  • 이탈리아 공화국 선포기념일 축하 비…
  • 제주삼다수 친환경 무라벨 제품 출시
  • "강정마을 상생화합 손 잡았다"
  • 타워브리지 앞 '기후위기' 모래시계
  • 9월 영업 재개 홍보하는 물랑 루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