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여고 사물함에 토끼 사체 두고간 여성 검거
강민성 기자 kms6510@ihalla.com
입력 : 2021. 04.30. 21:49:1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의 한 여자고등학교 학생 사물함에 부패한 토끼 사체를 두고 달아난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제주동부경찰서는 30일 오후 5시50분쯤 제주시내 모처에서 유력 용의자로 추정되는 A씨를 건조물 침입 등 혐의로 긴급체포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5일 오후 7시쯤 제주시의 한 여고 교실에 몰래 들어가 부패한 토끼 사체가 들어있는 비닐봉지를 사물함에 몰래 두고 간 혐의를 받고 있다.

지난 27일 학교 측 신고를 받은 경찰은 폐쇄회로 영상을 분석해 추적하는 등 나흘만에 용의자를 체포했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범행 동기 등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사회 주요기사
역대 최대 '괭생이모자반'이 사라졌다 제주대병원노조 "갑질 교수 사건 항소할 것"
제주 23일 오후 최대 20㎜ 소나기 괭생이모자반 이어 파래 제주 해안 습격
갑질 폭행 혐의 제주대병원 교수 1심서 '유죄' 농협중앙회-한림농협 접대·향응 의혹 고발
서귀포항 화물선 컨테이너 작업중 2명 추락 중… 음주사고에 경찰까지 때린 40대 징역형
"버스노동자에 휴게·화장실 제공을" 제주의 국제자유도시 실험은 '실패'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제주 스타트업 새브랜드 'Route330'
  • "타투를 許하라"
  • 어미를 기다리는 괭이갈매기 새끼
  • JDC "식품 기부 활성화 참여합니다"
  • 백신 제공 감사메시지 전하는 대만 호…
  • 초여름 제주 바다
  • 이탈리아 공화국 선포기념일 축하 비…
  • 제주삼다수 친환경 무라벨 제품 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