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서귀포소방서 길 잃음 안전사고 대책 추진
드론 투입한 수색 등 수색구조훈련 역량 강화
표지판·현수막 설치… 관계기관 공조체계도
강민성 기자 kms6510@ihalla.com
입력 : 2021. 04.18. 15:12:4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서귀포소방서는 4~5월 봄나들이 철을 앞두고 도민 및 관광객의 안전사고 방지를 위해 오는 5월까지 2개월간 길 잃음 안전사고 방지대책을 추진한다고 18일 밝혔다.

 서귀포소방서에 따르면 지난 15일 오후 2시25분쯤 서귀포시 도순동에서 고사리를 채취하던 70대 여성이 길을 잃는 사고가 발생했다. 소방은 드론을 투입해 신고접수 한시간 뒤인 3시25분쯤 요구조자를 발견해 구조 후 보호자에게 인계했다.

 이처럼 실제로 4~5월 발생한 길 잃음 사고는 지난해 43건(고사리 채취 관련 31건, 등산·오름 등반 5건, 올레·둘레길 탐방 7건) 2019년 41건(고사리 채취 36건, 등산·오름 등반 1건, 올레길 탐방 4건), 2018년 48건(고사리 채취 42건, 등산·오름 등반 4건, 올레·둘레길 탐방 2건)이 발생해 최근 3년동안 총 133건이 발생했다.

 따라서 서귀포소방서는 봄 나들이 철 길 잃음 사고에 신속 대처하기 위해 드론을 활용한 인명수색 훈련 등 수색구조훈련 역량을 강화할 예정이다.

 아울러 소방은 실종사고 발생 우려지역에 대한 지리조사 및 최단출동로 조사를 진행, 사고발생 우려지역 도표화를 추진한다. 이와 함께 길 잃음 사고 예방 안내 표지판 및 현수막을 설치하고, 지속적인 안내방송을 실시하는 대민 홍보활동도 강화할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의용소방대, 마을주민, 경찰 등 관계기관·단체가 합동으로 수색에 나서고, 정보를 공유하는 합동 공조체계도 구축할 방침이다.

 서귀포소방서 관계자는 "나들이 시 경고안내표시를 확인하며 낯선 장소나 위험지역으로 들어가는 실수를 피해야 한다"며 "만약 길을 잃었을 땐 안내표시 또는 국가지점번호, 전신주 등의 번호 등을 통해 119 또는 112로 신고해달라"고 당부했다.

사회 주요기사
우뭇가사리 채취하던 80대 해녀 심정지 긴급 이… "성매매 공무원 신분 유지한 처벌은 제 식구 감…
제주지역, 맑지만 후텁지근… "황사 조심" 원도심권 내 어린이공원 재정비한다
제주시, 등록 병류 수집자 장려금 지원 제주경찰청, 부처님 오신날 맞아 범죄 예방 강…
"의료법인 설립·운영 지침 변경 중단해야" "킥라니 때문에 불안" 전동킥보드 법규 위반 집…
"후쿠시마 원전 방사능 오염수 방류 결정 철회… 외제차 수출 사기 주범 등 12명 무더기 검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벵뒤굴 밧줄무늬 용암 자국
  • 한라산 깜짝 추위 때아닌 상고대 '꽁…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