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서부소방서, 봄철 맞춤형 소방안전대책 추진
봄철 화재 전체의 30% 차지… '부주의' 1등
강민성 기자 kms6510@ihalla.com
입력 : 2021. 04.12. 17:37:0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서부소방서는 건조한 날씨와 농작물 소각 등으로 인해 화재가 증가하는 봄철 예방을 위한 소방안전대책을 오는 5월까지 추진한다.

 서부소방서에 따르면 최근 5년간(2016~2020년) 도내에서 발생한 화재 3059건 중 890건(29%)이 봄철(3~5월)에 집중됐다. 이어 겨울 752건(25.5%), 가을 709건(23.1%), 여름 708건(23.1%) 순으로 발생했다.

 봄철 발생한 화재 원인을 보면 부주의가 479건(53.8%)으로 가장 많이 발생했다. 부주의 유형은 담배꽁초 125건(26.1%), 쓰레기 소각 124건(25.9%), 불씨·불꽃 방치 103건(21.5%)이다.

 이에 서부소방서는 봄철 야회활동 증가 등의 특성을 반영한 맞춤형 안전대책으로 봄철 화재예방에 나선다. 대민 접촉을 최소화 및 예방 홍보활동에 집중, 민·관 협력 구축으로 도민의 안전확보에 중점을 두는 방향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주요 대책으로는 지역안전리더(이장)와 비대면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한 ▷주요 사건 발생 시 핫라인 운영을 통한 신속한 대응 체계 확립 ▷농업 부산물 소각 금지 전파 ▷소통 활성화를 통해 민·관 안전 인프라를 조성을 통해 자율안전 관리체계를 강화할 방침이다.

 문동원 서부소방서장은 "금년 봄철에는 화재로 인한 사상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화재예방에 역량을 집중하겠다"라고 밝혔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보건소 차량 추돌 발생… 2명 경상 "남원읍 의귀천 하천 정비사업 중단하라"
애월읍 아파트 복도서 화재 발생… 자체 진화 제주한국병원 '관절척추센터' 개소
"얼마나 심하길래"… 봉개 악취 맡으러 온 환경… 제주해경서 고정웅 경장, 적극 행정 우수사례 …
'북적북적' 함덕해수욕장 "거리두기가 뭐죠?" 제주서 퇴직금 안주고 총각 행세 병원장 실형
제주해경 민간 해양 드론수색대 활성화 추진 제주해경 유조선 해양오염사고 예방 점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벵뒤굴 밧줄무늬 용암 자국
  • 한라산 깜짝 추위 때아닌 상고대 '꽁…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