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코로나 피해 농가에 100만원 상당 바우처 지원
실적 심사 후 다음달 14일부터 지급
이상민 기자 hasm@ihalla.com
입력 : 2021. 04.11. 16:11:4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코로나19 영향으로 경영에 어려움을 겪는 제주지역 농가들에게 영농 지원 바우처(이용 가능한 서비스의 금액이 기재된 증표)가 지급된다.

11일 제주특별자치도에 따르면 바우처 지원 대상은 코로나19로 인해 피해가 발생한 화훼, 겨울수박, 학교급식 납품 친환경농산물, 말 생산농가와 농촌 체험 휴양마을이다. 도는해당 품목을 생산·출하한 농가와 마을 사업을 운영한 농촌 체험 휴양마을 중 지난해 매출이 전년 대비 감소한 것으로 확인된 곳에 영농 지원 바우처를 100만원 상당의 선불카드 형태로 지급할 계획이다.

지원을 받고 싶은 농가·마을은 출하 실적 확인서(거래확인서), 통장 거래내역서 등 증빙자료를 제출해야 한다. 도는 실적 확인서 등을 심사한 후 다음달 14일부터 도내 농·축협 및 농협은행 지점을 통해 선불카드를 지급할 예정이다. 선불카드는 9월 30일까지 지정된 업종에서만 사용 가능하며, 사용 기간 경과 후 남은 잔액은 자동 소멸된다.

홍충효 농축산식품국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화훼농가, 학교급식 납품 친환경농산물 생산농가 등에게 영농 지원 바우처가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행정시장 예고 의무화' 등 제주특별법 9 개과… 제주 평화대공원 조성 투트랙 개정 돌파구
제주 코로나 확산세 닷새만에 한자릿수 '주춤' "지방분권 지방정부 재정 자율성 확보에 달렸…
제주자치경찰위원회 사무국장에 강호준 전 서… 제주 방역수칙 위반 3일만에 무더기 적발
국제대 레슬링부·목욕탕 관련 확진 '꾸준' 문재인 정부 100대 국정과제 성과자료집 나와
원 지사 "7월부터 11월까지 대선 필승 구도 만들… [월드뉴스] 흔들리는 홍콩언론… 기자들 잇단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벵뒤굴 밧줄무늬 용암 자국
  • 한라산 깜짝 추위 때아닌 상고대 '꽁…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