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서귀포시
서귀포시 대평리 급경사지 '아리랑고개' 정비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21. 04.11. 14:01: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서귀포시가 그동안 사면 유실 등에 의한 붕괴 우려로 보행자와 운전자의 안전을 위협했던 안덕면 대평리 급경사지의 붕괴위험지역에 대한 정비공사를 완료했다고 11일 밝혔다.

해당 붕괴위험지역은 도로와 사면의 경사가 급하고 구불구불해 속칭 '아리랑고개'로 불리는 곳으로 2014년 10월 급경사지 붕괴위험지역으로 지정된 곳이다.

이에 따라 시는 2019년부터 예산 35억원을 투입해 노후 옹벽 철거 및 호우로 인한 낙석발생 등 위험요인을 사전에 해소하기 위해 정비사업을 추진했다.

시는 경사면의 사유지를 매입해 유실 및 낙석 발생 우려가 있는 토석을 제거하고 자연생태복원형 녹화공법으로 사면을 정비했다. 특히 기존의 노후된 옹벽(H=2m)을 철거해 낮은 옹벽으로 설치하는 한편 지역주민들의 의견을 반영한 추락방지용 가드레일을 추가로 설치했다.

서귀포시 주요기사
서귀포시, 5월 청소년의 달 프로그램 풍성 감귤박물관 어린이 문예대회 공모전 개최
"서귀포시, 촘촘한 복지행정 전국 우수사례" 전국 발달장애인 스포츠 대축전 서귀포 개최
서귀포시 취약구간 가로등 시설 정비 박차 서귀포시 "장기미집행도로 보상 9월 완료"
서귀포시, 공유재산대장 9월까지 일제정비 서귀포시 "여름철 자연재해 사전예방 만전"
"서귀포 미래문화자산 찾아 나선다" "가파도·마라도 공동LPG 용기보관실 설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벵뒤굴 밧줄무늬 용암 자국
  • 한라산 깜짝 추위 때아닌 상고대 '꽁…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