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백신 가짜뉴스' 국민제보 받아 수사 의뢰
방통위 홈페이지에 익명 제보게시판 운영
시도 경찰청 전담 모니터링 요원도 배치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1. 03.03. 14:14:3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코로나19 백신 접종. 연합뉴스DB

코로나19 백신 접종. 연합뉴스DB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본격화하면서 온라인상에 무분별하게 유통되는 '가짜뉴스' 대응을 강화한다.

 국민에게서 제보를 받아 진위를 확인한 뒤 신속히 삭제요청을 하고 수사 의뢰한다는 방침이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3일부터 백신 관련 허위·조작 정보를 일반 국민이 제보하면 관련 전문기관이 진위를 확인해 필요한 조치를 하는 '국민제보시스템'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정부는 방송통신위원회 홈페이지에 정부통합 가짜뉴스 제보게시판(www.kcc.go.kr/vaccinejebo)을 신설해 익명 제보를 받는다. 제보게시판은 정부 각 부처의 홈페이지에 게재된 배너를 통해서도 접속할 수 있다.

 방통위는 보도자료를 통해 "국민이 제보한 사안에 대해서는 질병관리청 등 소관부처에서 사실관계 확인 등을 거쳐 필요에 따라 삭제요청·수사 의뢰 등의 후속 조치를 시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질병관리청과 방송통신위원회는 인터넷 플랫폼 사업자와의 협력체계를 구축해 사업자의 자체 약관·가이드라인에 위배되는 백신 관련 허위조작 정보에 대해 신속히 삭제 등의 조치가 이뤄지도록 할 방침이다.

 현재 유튜브와 페이스북, 트위터 등은 코로나19와 관련한 잘못된 의료정보나 왜곡 정보에 대응하기 위한 자체 가이드라인을 운영 중이다.

 이들 플랫폼에서 유통되는 백신 관련 가짜뉴스에 대해 질병청·방통위에서 삭제·차단 등을 요청하면 해당 사업자는 가짜뉴스가 자체 가이드라인에 위배되는지와 제재 수준 등을 검토해 조치를 하게 된다.

 각 시·도 경찰청에서는 전담요원을 배치해 모니터링하고, 사이버 범죄 신고시스템을 통해 온라인상에서 생산·유포되는 허위사실 등을 집중적으로 감시할 계획이다.

 중대본 관계자는 "최근 사실 확인을 거치지 않은 비과학적 내용이 유포되면서 예방접종에 대한 막연한 불안감을 조성하는 사례들이 나타나고 있다"며 "가짜뉴스에대해 관련 부처와 긴밀히 협조해 백신에 대한 올바른 정보가 국민들에게 신속히 전달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방통위에 따르면 최근 온라인상에서는 ▲ 백신이 치매를 유발한다 ▲ 백신을 맞으면 사지마비·경련, 심정지가 올 수 있다 ▲ 백신 접종을 거부할 경우 긴급체포된다 ▲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효능이 65세 이상에서 8%에 불과하다 ▲ 백신을통해 DNA를 조작하거나 뇌를 조종한다 ▲ 우리나라만 백신 선택권이 없다 등의 허위정보가 유포됐다.

 이는 언론사를 사칭하거나 오보로 판명된 해외언론 보도를 인용한 사례 등으로 모두 가짜뉴스라고 정부는 밝혔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첫 허가..보험 비적용 '그림 대작 무죄' 조영남 또 유죄 구형
급여 오른 직장인 건보료 평균 16만3천원 추가 … 김종인 결별 국민의힘 '리더십 공백' 심화
'직무정보 사익 금지' 이해충돌방지법 상임위 … 이성윤 "표적수사 우려" 수사자문단·심의위 신…
위안부 피해자 日상대 2차 손배소 각하 '파문' 이상직 의원 체포동의안 찬성 206표 가결
바람 빠지는 국민의힘-국민의당 통합론 김종인 또 국민의힘에 "작당, 하류, 꼬붕" 직격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
  • 국가경찰 '제주자치경찰 조례 비판' 1…
  • 제주4·3수형인 재심..흐느끼는 유가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