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수능날 '쌀쌀'…수험생 체온관리 유의를
3일 아침 최저기온 6℃, 체감온도는 1~3℃ ↓
강다혜 기자 dhkang@ihalla.com
입력 : 2020. 11.30. 17:34:1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치러지는 오는 3일 제주지역은 찬바람의 영향 등으로 쌀쌀한 날씨를 보일 것으로 예상돼 수험생들은 체온관리에 유의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30일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예비소집일인 오는 2일과 수능 당일은 가끔 구름이 많겠다. 또 아침 최저기온은 6~8℃, 낮 최고기온은 10~15℃에 머물러 추울 것으로 전망됐다.

특히 기상청은 수능 당일인 3일 한파특보가 발표되거나 눈이 내릴 가능성은 낮지만, 찬 공기의 강도가 강해지고 바람이 불면서 체감 온도가 1~3℃가량 더 낮겠다고 예보했다.

또 수능을 앞둔 1~2일 제주도 전 해상엔 파도가 0.5~2m로 대체로 잔잔하게 일어 도서지역의 수험생들이 귀가하는 동안 해상교통은 원활할 것으로 예상됐다.

기상청 관계자는 "올해 수능일이 예년보다 늦어 평균적인 기온이 낮으며, 코로나19와 관련해 주기적인 환기가 있을 것을 고려해 얇은 옷을 겹겹이 입어 체온을 관리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서 택시에 불 지르고 현금 절도 30대 검찰 … 서귀포시 성산읍 부두서 이동 중이던 지게차 …
4·3유족회 오임종 당선인 "행불 수형인 무죄 선… [인사]제주특별자치도경찰청 승진시험 합격자
올해 겨울 제주, 소한 때 더 추웠다 제주 4·3단체들 미 바이든 정부에 사과·공동조…
'145억원 증발' 제주 랜딩카지노 3억원 추가 발… [인사] 제주지방해양경찰청 경정급 승진-전보 …
코로나19 확진 제주 임산부 순산 후 무사히 퇴… 시신 없는 제주4·3 수형행불인 첫 무죄 선고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지금 한라산은 하얀 눈 세상
  • 폭설 내린 제주 사려니숲길
  • 폭설 내린 제주 중산간 감귤밭
  • "어산지 석방하라"
  • 2021년 한라산 백록담 '만설'
  • 제주 남방큰돌고래의 군무
  • 한라산 하얀 눈 세상
  • 겨울왕국으로 변모한 한라산 1100고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