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 자가격리 8분간 이탈 해외 입국자 고발
안심밴드 착용 조치도.. 제주지역 안심밴드 착용자 총 4명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20. 09.21. 18:43:5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코로나19 자가격리지침을 어기고 8분간 이탈한 해외 입국자가 경찰된다.

 제주자치도는 자가 격리기간 중 격리장소를 무단 이탈한 해외입국자 A씨에 대해 안심밴드 착용을 조치하고, 감염병예방법 위반 혐의로 경찰에 고발할 방침이라고 21일 밝혔다.

 도는 A씨가 자가 격리 중인 지난 18일 환전을 위해 격리 장소를 무단으로 벗어나 8분간 금융기관을 방문했으며 자가격리 안전 보호 앱을 통해 당시 A씨의 격리장소 이탈 정보를 확인했다.

 도는 또 금융기관 직원이 A씨 여권에 찍힌 입국 날짜를 확인해 보건소에 신고함에 따라 A씨의 주거지 이탈 사실을 최종적으로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감염병예방법에 따라 자가격리장소를 이탈할 경우 1년 이하 징역 또는 1000만 원 이하 벌금이, 그리고 역학조사 거부·방해 또는 회피하거나 거짓 진술, 고의적으로 사실을 누락·은폐할 경우 2년 이하 징역 또는 2000만 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될 수 있다.

 A씨는 지난 16일 중국에서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한 뒤 당일 오후 10시 30분 제주에 들어왔으며 입도 즉시 제주국제공항 내 워크스루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한 후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A씨는 약 8분간 이탈한 후 복귀한 뒤 자가격리를 이어가고 있으며, 해당 은행은 자체적으로 방역 소독을 마친 상태이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의 자가격리 이탈자 관리강화 방안에 따라 무단 이탈·전화 불응 등 자가격리 위반이 통보되면 전담관리 공무원과 경찰이 출동해 위반사실을 확인하고, 안심밴드에 대한 설명과 동의를 거쳐 잔여 자가격리 기간 동안 안심밴드를 착용해야 한다.

 제주자치도가 A씨에 대한 안심밴드 착용을 최종 결정함에 따라 도내 안심밴드 착용자는 총 4명으로 늘었다.

 제주자치도는 앞으로 A씨에 대해 안전보호앱과 연동해 자가격리 장소를 불시 점검하는 등 관리를 강화할 방침이다.

 제주자치도 이중환 재난안전대책본부 총괄조정관은 "자가 격리 무단이탈의 경우 안심밴드 착용은 물론 현행법 위반으로 고발 및 구상권 청구 등 엄중하게 책임을 물을 것"이라며 "자가격리 대상자들은 감염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수칙을 반드시 준수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확진자의 접촉자 및 해외방문 이력으로 제주도에서 관리하고 있는 자가·시설격리자는 21일 오전 0시 기준 총 324명이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지방 내일 가을가뭄 덜어줄 비 온다 ‘포스트 코로나’ 글로벌 전기차 산업의 미래…
내년 1월부터 4·3사건 희생자-유족 추가 신고 10월 둘쨋주에도 제주 24만명 다녀갔다
코로나 직격탄 JDC 면세점 올해 예상 적자 944억 전국시행 고용정책 제주는 '낙동강 오리알?'
제주지방 구름 많은 날씨..21일 오후부터 비 중고거래 앱 '32주 아이 20만원 거래' 게시글 파…
김종인 '대권도전 공식화' 원희룡에 시큰둥? 제주 비 온후 아침기온 쌀쌀.. 산간지역 서리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