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LG 방출' 정상호 두산과 계약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1.23. 14:36:3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가 베테랑 포수 정상호(38)와 계약했다.

 두산은 23일 "정상호와 연봉 7천만원에 계약했다. 풍부한 경험이 있고, 동료와 좋은 호흡을 보이는 정상호가 올 시즌 전력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정상호는 2001년 SK 와이번스에 1차 지명을 받고 프로 생활을 시작했다.

 2015시즌 종료 뒤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은 그는 LG 트윈스와 4년 32억원에 계약하며 새 출발 했다.

 그러나 LG에서 뛴 4년 동안 정상호는 부상과 부진에 시달렸다. 2019년에는 22경기에만 출전해 타율 0.083의 초라한 성적을 냈다.

 LG는 2019시즌이 끝난 뒤 정상호를 방출했다. 두산은 현역 연장과 은퇴 갈림길에 선 정상호를 영입했다.

 지난해 연봉 4억5천만원이었던 정상호의 연봉은 2020년 7천만원으로 크게 줄었다.

 정상호는 "(2019년) 우승한 팀의 일원이 돼 기쁘다. 책임감을 가지고 시즌 준비를 하겠다"며 "전지훈련이 며칠 남지 않았다. 빠르게 적응해 올해도 팀이 우승하는 데 힘을 보태겠다"고 소감을 전했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18연승' 리버풀 리그우승 매직넘버 '4' 토론도 류현진 마케팅 전면에 내세웠다
'코로나19 확산' 프로축구 개막 무기한 연기 토론토 류현진 5일 간격 등판 준비 본격 시작
잘츠부르크 황희찬 정규리그 8호 도움 황의조 '최강' PSG 상대로 시즌 6호골
제주유나이티드 2020시즌 새 유니폼 공개 렛츠런파크 제주 임시 휴장
한국 남자농구 아시아컵 예선 2연승 일본 J리그, 코로나19에 '리그 중단' 검토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