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제주항공 3분기 영업손실 174억원
"日 불매 여파·환율 상승 등 영향" 분석
김경섭 기자 kks@ihalla.com
입력 : 2019. 11.14. 17:24:1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항공은 올해 3분기 연결기준으로 매출 3688억과 영업손실 174억원, 당기순손실 301억원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이에 따라 제주항공의 올 3분기 기준 누적 실적은 매출액 1조746억원, 영업이익 122억원, 당기순손실은 -175억원을 기록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의 누적실적을 기준으로 매출액은 5.3% 늘었으나, 영업이익은 87.4% 줄어들었으며 당기순이익 역시 적자전환했다.

 제주항공은 작년 동기 대비 실적 악화의 원인을 일본 불매 운동, 환율 상승 등 외부요인에서 꼽았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올해 3분기부터 일본수출규제에 따른 불매운동 여파가 본격적으로 반영되기 시작했고 전년 대비 악화된 환율 등 부정적 외부요인들이 업계 전반에 걸쳐 직접적인 영향을 미쳤다"고 말했다.

경제 주요기사
'코로나19' 단체 관광객 실종 제주전세버스 업… 제주항공우주박물관 '2020 박물관 아카데미' 운…
아파트 값 제주만 유일하게 하락 유관기관 합동 온라인 수출마케팅 교육
"경쟁력 갖춘 전문 온라인 여행사 육성할 때" 제주지방조달청 상반기 조달사업 3585억원 집행
제주수출지원센터 통관·해외마케팅 교육 "셧다운 결정 제주항공의 명백한 지시"
제주 부동산 경매 나와도 안팔린다 화상 상담 통해 바이어와 수출 계약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