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선] 문대림 "친환경 양돈산업 육성 정책 마련"

[총선] 문대림 "친환경 양돈산업 육성 정책 마련"
  • 입력 : 2024. 03.05(화) 17:39  수정 : 2024. 03. 07(목) 09:49
  • 김도영기자 doyoung@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한라일보] 문대림 예비후보(더불어민주당, 제주시갑)는 5일 보도자료를 발표하고 "친환경 양돈산업 육성 정책을 제도적으로 마련해 제주 축산 농가에 이익이 되는 법률안 개정과 관련 사업 유치에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문 예비후보는 이날 제주시 한림읍 소재 양동농협 가축분뇨 공동자원화공장을 방문해 지역 축산인 등과 친환경 양돈산업 육성 정책 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간담회 참석자들은 "가축분뇨법과 냄새 배출 허용 기준 처벌에 관련된 사항을 악취방지법에 따르도록 법률 개정을 통한 일원화가 필요하다"고 했고 이에 문 예비후보는 "친환경 양돈산업 육성 정책을 제도적으로 마련해 나가겠다"고 답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1831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