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추석 전후 환경오염물질 배출 중점관리

서귀포시, 추석 전후 환경오염물질 배출 중점관리
29일~9월23일… 자율점검·상황실 운영·기술 지원 실시
  • 입력 : 2022. 08.24(수) 14:44
  • 백금탁기자 haru@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한라일보] 서귀포시는 추석 명절 전후 단속의 소홀한 틈을 타 불법배출로 인한 환경오염 예방을 위해 오는 29일부터 9월 23일까지 지역 내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249곳 가운데 4종 사업장, 48곳(대기 30, 수질 18)에 대한 중점관리를 실시할 계획이라고 24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실효성 제고를 위해 사전 자율점검, 연휴 상황실 운영, 기술 지원 등 3단계로 이뤄진다.

시는 우선 1단계로 추석 연휴 전(8.29~9.8)에는 중점관리 사업장을 대상으로 사전계도와 안내문 발송 등을 통해 자율점검을 유도한다. 이어 2단계로 연휴 기간(9.9~9.12)에는 환경오염사고 대비 상황실을 운영, 비상체계를 유지한다. 마지막 3단계로 연휴 이후(9.13~9.23)에는 1·2단계 기간 중 문제 발생 등 관리가 필요한 업소 등을 재점검하고 기술지원을 병행할 계획이다.

중점관리 과정에서 고의·상습적 중대한 위반행위에 대해서는 관련 법규에 따라 고발 등의 행정처분을 하는 등 강력히 조치할 방침이다.

시는 아울러 첨단감시장비인 드론과 미세먼지측정기를 활용해 사전 사업장 주변을 관찰해 의심사업장을 선별하는 등 사업장 관리를 효율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8937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