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꼬마 감귤'도 당도 10브릭스 넘으면 시장 판매 가능
올해 품질기준 지름 49㎜ 이상∼71㎜ 미만…당도로 예외 둬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1. 09.22. 11:29:0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 노지감귤 수확. 연합뉴스

비상품으로 분류된 작은 노지 감귤도 당도가 10브릭스가 넘으면 상품으로 시장에 내놓을 수 있게 됐다.

제주도는 올해산 노지 온주밀감의 상품 규격 중 가장 크기가 작은 '2S'의 크기를 지름 49㎜ 이상∼54㎜ 미만으로, 가장 큰 '2L'의 크기를 지름 67㎜ 이상∼71㎜ 미만으로 조정했다고 22일 밝혔다.

감귤 크기가 2S 미만이거나 2L를 초과하면 판매가 불가능한 비상품 감귤이 된다.

도는 다만, 2S 미만 크기의 감귤 중 지름이 45㎜를 넘고 당도가 10브릭스 이상인 감귤은 상품으로 판매할 수 있도록 했다.

도와 감귤출하연합회는 지난 14일 올해산 온주밀감 상품 감귤 품질기준으로 이 같은 내용을 고시했다.

도 감귤관측조사위원회와 제주도농업기술원은 올해 노지감귤 49만7천t 안팎이 생산될 것으로 예측했다.

이는 지난해 생산량보다 1만8천t(3.5%)가량 감소했다.

노지감귤의 경우 당도 검사 기준은 11월 15일 이전이어야 한다.

이와 함께 가공용 감귤 수매단가는 ㎏당 180원으로 결정됐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행감 쟁점] "제주 송악산 해안절벽 붕괴…8년… 임금 체불 혐의 전 제주 사립대 총장 항소심서 …
제주지방 주말까지 비 오락가락.. 16일부터 쌀… 제주 첫 방문 윤석열 "제2공항 합당한 보상 필…
윤석열 제주4·3평화공원 방명록에 뭐라 썼나 [행감 쟁점] 부실공사 의혹 휩싸인 설문대할망…
원희룡 "이재명 10분 내로 항복시킬 수 있다" 제주 찾은 유승민 "제2공항 빠르게 마무리하겠…
원희룡 부인 '10명 카페모임'에 과태료 10만원 … 제주 내년 생활임금 1만660원 전국평균보다 낮…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제주도의회 환경도시위 항공로 레이…
  • 오스트리아 소금광산서 채취된 2600년 …
  • 문 대통령 화이자로 부스터샷 접종
  • 제주4·3평화공원 참배하는 윤석열 전 …
  • 제주 4·3평화공원 위패봉안실 둘러보…
  • 제주4·3평화공원 참배하는 원희룡 전 …
  • 권순우 ATP투어 우승 기자간담회
  • 깊어가는 제주의 가을 '억새꽃 물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