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속보] 제주경찰 중학생 무참히 살해 40대 긴급체포
사건 발생 하루 만인 19일 오후 붙잡혀
혐의 인정하냐는 질문에 "예"라고 시인
중학생 母와 관계 틀어지자 범행한 듯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21. 07.20. 10:30:0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지난 19일 오후 제주동부경찰서에서 지인의 10대 아들을 살해한 혐의로 경찰에 붙잡힌 40대 A씨가 취재진 질문을 받고 있다. 박세인 기자

제주에서 연인 관계였던 지인의 중학생 아들을 살해한 40대가 도주 하루 만에 경찰에 붙잡혔다.

 제주동부경찰서는 19일 오후 7시26분쯤 제주시내 한 숙박업소에 백모(48)씨를 살인 혐의로 체포했다고 20일 밝혔다.

 백씨는 지인 김모(46)씨와 함께 지난 18일 오후 제주시 조천읍 소재 주택에 침입해 중학생 A(16)군을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사망한 A군은 백씨의 전 연인이었던 B씨의 아들이다.

 경찰은 CCTV 영상을 분석해 백씨와 김씨가 18일 오후 해당 주택을 드나든 장면을 확인, 수사에 나섰다. 이후 경찰은 사건 다음날인 19일 0시54분쯤 제주시내에서 김씨를 체포한 데 이어 같은날 오후 백씨까지 검거했다.

 백씨는 검거 직후 동부경찰서 유치장으로 연행되는 과정에서 살해 혐의를 인정하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예"라고 짧게 범행을 시인했다. 범행 동기를 묻는 질문에는 "나중에 말하겠다. 유족에게 죄송하다"고 답했다.

 현재 경찰은 백씨와 B씨와 관계가 틀어진 것에 대해 앙심을 품고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보고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이와 관련 이달 초 B씨는 백씨로부터 위협을 받고 있다는 취지로 경찰에 신변보호 요청을 했고, 경찰은 주택 주변에 CCTV 2대를 설치하기도 했다.



사회 주요기사
"물리지 않게 조심" 제주 5년간 개물림사고 400… "제주헬스케어타운 KMI 건강검진센터 유치 철회…
"바다에 암모니아가?"… 해경 해상 화학사고 대… "공중화장실 쓰레기 범벅 더러워 이용 못하겠…
분만하지 않는 제주 산부인과 증가… 대책 시… 명품가방 투자유혹 8억여원 편취 30대女 집행유…
중고냉장고 바닥 발견 1억1000만원 주인 찾았다 제주 한림읍서 오토바이 단독 사고...1명 사망
제주, 학교전담경찰관 정원대비 배치 비율 전… 제주지역 개인형이동장치 법규 위반 행위 '꾸…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결실의 계절 감귤 익어가는 제주
  • 인권유린 교수 파면 촉구 2만명 지지 …
  • 제주4·3평화공원 방명록 작성하는 이…
  • 전자발찌 찬 화웨이 멍완저우
  • '아스타' 활짝 핀 감악산
  • 한라산 '사라오름' 만수 장관
  • 미국 워싱턴 '코로나 희생자 추모' 백…
  • 코엑스에 뜬 '달빛왕관-신라금관 그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