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포럼] "다자주의적 협력 통해 코로나 위기 등 극복해야"
제16회 제주포럼 개회식서 각국 지도자급 인사들 강조
이상민 기자 hasm@ihalla.com
입력 : 2021. 06.25. 13:54:5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16회 제주포럼에서 코로나19와 국가 간 갈등을 극복하기 위해 다자주의적 협력을 강화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잇따랐다.

25일 제주해비치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제16회 평화와 번영을 위한 제주포럼 개회식’에서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은 기조 연설을 통해 코로나19 위기로 인해 전 세계 사회, 경제는 물론 삶의 방식이 위협받고 있고 각국의 경쟁이 격화하며 민주주의가 위협받고 있다"면서 "민족주의와 고립주의는 바이러스의 적수가 되지 못한다. 다자주의적 협력과 글로벌 파트너십을 통해 코로나19라는 긴 터널을 벗어나 더 밝은 세계로 나갈 수 있다"고 말했다.

화상 연결을 통해 개회식에 참석한 아피시트 전 태국 총리도 다자주의적 협력을 강조했다.

그는 "올해는 냉전이 종식된 지 30년이 되는 해"라면서 "모두는 과거의 교훈을 기억하고, 맞닥뜨린 도전과제를 해결하기 위해 다자적인 협력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원희룡 제주지사는 ‘미중 전략경쟁과 대전환 시대의 지속가능한 평화와 포용적 번영’이라는 주제의 개회사를 통해 “미국과 중국 양국 정상이 머리를 맞대고 지속가능한 평화와 포용적 번영이 가능한 국제사회의 미래를 만들어 가야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미국 바이든 정부에 대해 “미국의 외교적·군사적·경제적 수단을 중국을 견제하는 데 사용하지 말아야 한다”며 “열린 자세로 미국이 원하는 미중관계의 미래 비전을 제시하고 중국의 변화를 유도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또 중국의 시진핑 정부에는 “지금 중국의 모습은 다른 나라 국가를 배려하는 모습보다 중국의 입장을 일방적으로 관철하는데 더 많은 외교력을 사용하는 모습”이라며 “처음 출범했을 때의 마음 그대로 ‘조화세계’를 만들기 위해 얼마나 더 노력할 것인지를 고민해야 중국이 원하는 주변 정세의 안정을 회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월드뉴스] 로이터 “남북 정상회담 개최 논의 … [종합] 이번엔 가족 여행객… 끝모를 집단감염
제주산 메밀 뿌리 추출 성분 췌장암 억제 효과 "코로나우울증 생애주기별 예방과 치료 필요"
제주 노지감귤도 시장가 폭락하면 최소가격 보… 어구·부표 보증금제 도입으로 해양쓰레기 제…
드림타워 등 대규모 점포 출입명부 의무화 또 집단 감염··· 제주게스트하우스 3곳 15명 …
'도대불' 첫 번째 제주도등록문화재로 8월부터 46일간 제주서 참문어 포획 금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멸종위기종' 팔색조 5월 번식 첫 확인
  • 전기차 탑승한 이준석 대표와 원희룡 …
  • 제주 다시 찾은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
  • 제주 스타트업 새브랜드 'Route330'
  • "타투를 許하라"
  • 어미를 기다리는 괭이갈매기 새끼
  • JDC "식품 기부 활성화 참여합니다"
  • 백신 제공 감사메시지 전하는 대만 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