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유격수 선발 김하성 멀티 출루에 호수비
심진 2개 기록.. 샌디에이고 4연승 질주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1. 06.21. 09:14:5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샌디에이고 김하성. 연합뉴스

김하성(26·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두 차례 출루에 성공하고, 견고한 수비를 뽐냈다.

 김하성은 21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 파크에서 열린 2021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신시내티 레즈와의 홈경기에 7번 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1안타 1볼넷으로 활약했다.

 김하성의 시즌 타율은 0.213에서 0.215(158타수 34안타)로 조금 올랐다.

 전날(20일) 대수비로 등장해, 결승 홈런을 쳤던 김하성은 21일에도 공수에서 팀승리에 공헌했다.

 김하성은 2회 첫 타석에서 상대 우완 선발 루이스 카스티요의 시속 159㎞ 싱커를 받아쳐 중견수 앞으로 빠르게 날아가는 안타를 쳤다.

 4회에는 차분하게 볼넷을 얻어 이날 두 번째 출루에 성공했다.

 김하성은 6회에는 카스티요의 시속 157㎞ 직구에 배트를 헛돌려 삼진을 당했다.

8회 마지막 타석에서도 히스 엠브리의 시속 155㎞ 직구에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이날 김하성은 수비에서 더 돋보였다.

 4회 에우헤니오 수아레스와 아키야마 쇼고의 느린 땅볼을 달려 나오면서 잡아 빠르고 정확한 송구를 했다.

 7회에는 첫 타자 수아레스의 강한 타구를 글러브로 막아놓고, 차분하게 다시 공을 잡아 1루로 던졌다.

 샌디에이고는 신시내티를 3-2로 꺾고 4연승 행진을 이어갔다.

 0-0이던 3회말 2사 1, 2루에서 윌 마이어스가 우익수 쪽 2타점 3루타를 치고, 상대 1루수 조이 보토의 송구 실책으로 홈까지 밟았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뒷심 부족' 제주Utd 강원과 2-2 무승부 김학범호 루마니아 4-0 완파.. 조 1위로 껑충
'안산 첫 2관왕' 한국양궁 여자단체전 9연패 위… '메츠 원정' 류현진 10안타 3실점 10승 도전 실패
김제덕·안산 양궁 혼성전 도쿄올림픽 첫 금메… '손세이셔널' 손흥민 토트넘과 4년 재계약
'컵스전 6이닝 2실점' 김광현 5연패 뒤 5연승 질… 김학범호 뉴질랜드에 0-1 충격패 '8강행 빨간불'
2032년 올림픽 개최지로 호주 브리즈번 확정 '코로나19 팬데믹' 도쿄올림픽 23일 '조용한 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멸종위기종' 팔색조 5월 번식 첫 확인
  • 전기차 탑승한 이준석 대표와 원희룡 …
  • 제주 다시 찾은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
  • 제주 스타트업 새브랜드 'Route330'
  • "타투를 許하라"
  • 어미를 기다리는 괭이갈매기 새끼
  • JDC "식품 기부 활성화 참여합니다"
  • 백신 제공 감사메시지 전하는 대만 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