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대학생 '5인 이상 술자리' 후 연쇄 감염
이틀만에 13명 확진 판정.. 2주간 전면 원격 수업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1. 05.11. 16:36:0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대학교 심볼.

제주대학교 심볼.

제주대학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계속해서 발생하면서 비상이 걸렸다.

 11일 제주도와 제주대에 따르면 지난 9일부터 이날 오후 2시까지 재학생 13명이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지난 9일 인문대 중어중문학과 학생 1명과 자연대 전산통계학과 학생 1명 등 2명에 이어 10일 인문대 학생 8명과 파키스탄 국적 유학생 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또 이날 인문대 학생 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학과별로는 인문대 중어중문학과 3명, 철학과 4명, 국어국문과 3명, 사학과 1명, 자연대 전산통계학과 1명, 유학생 1명 등이다.

 도는 이번 감염이 제주국제대 레슬링부에 의한 n차 감염으로 보고 있다.

 도에 따르면 제주대 인문대 소속 확진자 A씨가 최근 국제대 레슬링부 확진자가 다녀간 노래방에 같은 시간대 머물렀던 사실이 확인됐다.

 특히 A씨를 포함한 인문대 학생 11명은 제주대 인근 한 술집에서 방역수칙을 어기고 술자리를 가졌던 것으로 드러났다.

 이들은 3∼4명씩 짝을 지어 술집에 들어가 5인 이상이 아닌 것처럼 행동한 것으로 알려졌다.

 도는 이들에 대해 방역 규칙 위반 사항에 따른 조처를 할 계획이다.

 제주대는 대학 내 코로나19 확진자가 늘면서 이날부터 오는 24일까지 2주간 모든 학부 강의를 원격으로 진행한다.

 또 대학 학생회와 동아리 활동을 금지하고, 매주 1회 코로나19 비상 대책 회의를 열기로 했다.

 제주대는 현재 확진자가 소속된 대학 건물과 기숙사에 대한 방역과 소독을 한 상태다.

 제주대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재학생과 함께 강의를 받은 학생들도 현재 진단 검사를 받고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고 말했다.[연합뉴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 산지 직거래 '제주1번가' 쇼핑몰 정식 오… "제주 농업용수 지하수 의존도 낮춰라"
제주지방 15일 새벽부터 다시 비.. 최고 60㎜ '기업회생' 이스타항공 다음달 새주인 찾을 수 …
제주 '전국 최다' 각종 위원회 통폐합 칼 뺀다 제주지방 400㎜ 쏟아부은 호우특보 해제
'호우특보' 제주 밤사이 300㎜..오후까지 150㎜ … 한라산 성판악휴게소 매점 운영 11일부터 중단
제주 오늘 오후부터 많은 비..최고 300㎜ 예상 제주 '2030 폐기물 직매립 금지' 선언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JDC "식품 기부 활성화 참여합니다"
  • 백신 제공 감사메시지 전하는 대만 호…
  • 초여름 제주 바다
  • 이탈리아 공화국 선포기념일 축하 비…
  • 제주삼다수 친환경 무라벨 제품 출시
  • "강정마을 상생화합 손 잡았다"
  • 타워브리지 앞 '기후위기' 모래시계
  • 9월 영업 재개 홍보하는 물랑 루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