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 좀녀춤·물허벅춤 공연 보고 강연 듣고
이연심의 '제주의 춤이여' 서귀포 문화공간 3곳서 진행
춤자료 전시와 렉처 콘서트 등 제주춤 가치 알리는 행사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1. 05.09. 11:45:1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이연심 무용가가 물허벅춤을 추고 있다.

제주도 향토무형유산 제8호 제주창작무(좀(아래아)녀춤·물허벅춤) 인정자인 서귀포의 이연심 무용가가 5월 한 달 동안 제주춤을 알리는 무대를 이어 간다. '제주의 춤이여'란 이름으로 펼치는 전시와 렉처 콘서트다.

'제주의 춤이여'는 이연심 무용가의 춤 자료를 선보이는 전시, 강의와 공연이 함께하는 렉처 콘서트로 꾸민다. 빠르게 변화하는 현대사회에서 좀(아래아)녀춤과 물허벅춤 등 제주해녀문화를 담은 춤을 통해 제주 정체성을 탐색하고 춤을 매개로 제주 문화를 새롭게 바라보는 자리로 기획됐다.

서귀포예총 회장을 지낸 이연심 무용가는 지난 50여 년 제주춤의 연혁을 몸의 움직임으로 써 내려온 토박이 춤꾼이다. 1975년 한국국악협회 무용분과 제주 1호 회원으로 1982년 서귀포 최초 무용학원 개원, 1997년 한국무용협회 서귀포지부 발족과 서귀포민속예술단 설립, 1999년 서귀포어린이무용단 창단 등을 이끌었다.

이번 행사는 서귀포 지역의 세 군데 문화 공간에서 진행된다. 5월 3~9일 서귀포시 안덕면 감산리 문화예술공간 몬딱을 시작으로 5월 10~16일 남원읍 위미리 치유예술공간 넙빌레, 5월 17~23일 표선면 표선리 인문예술공간 환이정에서 만날 수 있다. 해당 공간에서 매일 춤 자료 전시가 이뤄지고 마지막 일정으로 렉처 콘서트가 열린다.

렉처 콘서트는 9일 오후 5시 몬딱, 16일 오후 4시 넙빌레, 22일 오후 4시 환이정으로 잡혔다. 강연과 시연에는 이연심 무용가와 이연심제주민속춤보존회의 김은희 이사, 이순심 회원이 참여한다. 사전 예약 문의 010-5678-5927.

문화 주요기사
25회 제주청소년연극제 7개 고교 무대 위 열정 제주도립교향악단 첼리스트 송영훈과 함께
제주미술협회 80회 회원전 놓쳤다면 VR 전시장… 제주 섬 '낮은 풍경'이 전하는 담담한 위안
제주 청소년 민속예술 경연도 온라인으로 제주국제관악제 여름·겨울 시즌제 도입한다
'제주궤와 팔도 반닫이'에 깃든 옛 사람들의 삶 제주 창조 여신 설문대가 본 오늘날 무대에 담…
제주 성악가들 예술가곡으로 부르는 '독일의 … 바다처럼 살아온 사람들의 말과 풍경 예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JDC "식품 기부 활성화 참여합니다"
  • 백신 제공 감사메시지 전하는 대만 호…
  • 초여름 제주 바다
  • 이탈리아 공화국 선포기념일 축하 비…
  • 제주삼다수 친환경 무라벨 제품 출시
  • "강정마을 상생화합 손 잡았다"
  • 타워브리지 앞 '기후위기' 모래시계
  • 9월 영업 재개 홍보하는 물랑 루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