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경찰 지휘부가 백신 접종 강요" 인권위 진정
경남 김해중부경찰서 직장협의회장.. "직원 인권 무시"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1. 05.08. 13:08:4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백신 접종받는 경찰관. 연합뉴스

일선 경찰관이 "경찰 지휘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사실상 강요했다"고 주장하며 국가인권위원회에 진정을 냈다.

8일 연합뉴스 취재에 따르면 경남 김해중부경찰서 직장협의회장인 김기범 경사는 지난달 30일 인권위 홈페이지를 통해 '김창룡 경찰청장과 이문수 경남경찰청장이 직원들의 인권을 침해했다'는 취지의 진정을 냈다.

김 경사는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경찰 지휘부가 백신 접종 여부를 자율에 맡기겠다던 당초 약속과 달리 반강제적으로 맞도록 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접종률을 높이라는 지휘부 지시를 받은 간부들이 경찰서 과별·지구대별 접종 예약률을 비교하며 직원들을 심리적으로 압박했다"고 밝혔다.

김 경사는 "경찰관 중에는 설령 가능성이 작아도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맞고 문제가 생기면 가정에 막대한 피해를 볼 수밖에 없는 경우가 많다"며 "이런 상황에서도 인사권자의 강요를 못 이겨 접종한 사람이 넘쳐난다"고 했다.

그는 "경찰 지휘부는 범죄 피의자·피해자에 대한 인권을 존중해야 한다고 강조한다"며 "물론 이것은 옳은 방향이지만, 정작 직원들의 인권을 존중하지 않는 지휘부에 대한 경종을 울리고 싶었다"고 덧붙였다.

앞서 방역당국은 경찰관·해양경찰관·소방관 등 사회필수 인력의 예방접종 시기를 당초 6월로 잡았다가 최근 4월 말로 앞당겼다. 경찰관은 지난달 26일부터 이날까지 AZ 백신으로 예방접종을 받을 수 있다.

김창룡 경찰청장은 지난달 26일 전국 시도경찰청장 화상회의에서 직원들이 접종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분위기를 조성하라고 지시했다.

경찰관들이 불안해하는 것은 경기남부·강원·전북 경찰청 소속 경찰관 중 AZ 백신 접종 후 뇌출혈 등의 증세가 나타난 경우가 발생했기 때문이다.

김 경사는 인권위 진정 하루 전인 지난달 29일 AZ 백신을 접종했다. 그는 이달 6일 경찰 내부 통합 포털 게시판 '폴넷'을 통해 인권위 진정 사실을 공개했다.

그는 이 글에서 "이게 2021년 경찰에서 벌어지는 일인지 눈을 의심할 수밖에 없었다"며 "나와 내 동료들의 국민으로서 기본권이 '조직'이라는 이름 앞에 보호받지 못했다"고 적었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이번 주 75세 이상 어르신 대상 화이자 2차 접종 7월 1일부터 해외 접종완료자 가족방문 입국시 …
양정철 "조국 털고 문대통령 넘어야 재집권" 문대통령, 이준석에 "아주 큰 일 하셨다" 축하
'재판 재개' 조국 변호인 "공소사실 투망식" [1보] 국민의힘 대표에 헌정사 첫 30대 이준석 …
'아버지뻘'과 마주 앉는 국민의힘 30대 당수 '농지법 위반' 기성용 혐의 벗었다
정부 "현행 거리두기·5인모임 금지 7월 4일까지… 105일만에 1차접종 누적 1천만명 돌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JDC "식품 기부 활성화 참여합니다"
  • 백신 제공 감사메시지 전하는 대만 호…
  • 초여름 제주 바다
  • 이탈리아 공화국 선포기념일 축하 비…
  • 제주삼다수 친환경 무라벨 제품 출시
  • "강정마을 상생화합 손 잡았다"
  • 타워브리지 앞 '기후위기' 모래시계
  • 9월 영업 재개 홍보하는 물랑 루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