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경찰 초등생 제자 폭행 테니스지도자 '기소 의견' 송치
피의자 "교육 차원 훈계했을 뿐 아동학대에 이르는 행위 없어"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1. 05.07. 20:31:0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자신이 가르치는 초등학생 선수들에게 지속적인 폭행과 폭언을 해 온 제주지역 테니스지도자가 검찰에 넘겨졌다.

제주경찰청은 상습적으로 아동을 폭행하고 폭언한 혐의(아동복지법 위반)로 30대 A씨를 검찰에 기소 의견으로 송치했다고 7일 밝혔다.

A씨는 2019년 11월부터 지난 2월까지 자신이 지도하는 만 7∼10세 초등학교 선수 5명에게 지속적인 폭언과 함께 폭행을 일삼은 혐의를 받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테니스 라켓으로 공을 쳐 아이들을 맞추거나, 라켓 프레임으로 머리를 찍는 등 피해 아동들을 지속해서 폭행해 왔다.

A씨가 라켓으로 친 공을 맞은 아이들은 얼굴과 몸 등에 멍이 들거나, 코 연골을 다쳐 병원 치료를 받은 것으로 파악됐다.

또 선수들에게 이름 대신 별칭을 붙여 부르거나 욕설을 하는 등 정서적 학대도 벌였던 것으로 확인됐다.

이와 관련, A씨는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교육적 차원으로 훈계했을 뿐이고, 아동학대에 이르는 폭행이나 폭언은 없었다"며 "저와 함께 근무한 지도자들과 저에게 수업을 받은 학생, 학부모 역시 경찰에 동일하게 진술하고 있다"고 말했다.[연합뉴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지방 오늘 강풍 동반 강한 비.. 최고 100㎜ 제주 산지 직거래 '제주1번가' 쇼핑몰 정식 오…
"제주 농업용수 지하수 의존도 낮춰라" 제주지방 15일 새벽부터 다시 비.. 최고 60㎜
'기업회생' 이스타항공 다음달 새주인 찾을 수 … 제주 '전국 최다' 각종 위원회 통폐합 칼 뺀다
제주지방 400㎜ 쏟아부은 호우특보 해제 '호우특보' 제주 밤사이 300㎜..오후까지 150㎜ …
한라산 성판악휴게소 매점 운영 11일부터 중단 제주 오늘 오후부터 많은 비..최고 300㎜ 예상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JDC "식품 기부 활성화 참여합니다"
  • 백신 제공 감사메시지 전하는 대만 호…
  • 초여름 제주 바다
  • 이탈리아 공화국 선포기념일 축하 비…
  • 제주삼다수 친환경 무라벨 제품 출시
  • "강정마을 상생화합 손 잡았다"
  • 타워브리지 앞 '기후위기' 모래시계
  • 9월 영업 재개 홍보하는 물랑 루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