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도민속자연사박물관 '전시 속 전시' 활발
갤러리 벵디왓 네 번째 초청전 규방공예 작품 전시
민속전시실 두 번째 테마전은 '바람이어라' 진행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1. 05.05. 12:12:4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갤러리 벵디왓 초청전 정정란의 '열쇠패'.

제주도민속자연사박물관이 작은 공간을 활용해 관람객 눈높이에 맞춘 전시 속 전시를 활발하게 이어 가고 있다. 기존 '갤러리 벵디왓'이 네 번째 초청전으로 규방공예 작품전을 마련했고, 민속전시실 일부 코너에선 '바람이어라' 테마전을 선보이고 있다.

갤러리 벵디왓 초청전은 이달 4일부터 30일까지 진행된다. 사단법인 한국전통규방문화연합회 회원들이 참여해 제주바다를 닮은 쪽빛 전통 문양염 작품, 전통매듭과 자수, 조각보, 한복 등 30여 점을 전시했다. 전통의 멋스러움을 바탕으로 창작한 작품들이다.

민속전시실 테마전은 5월부터 제주 '삼다'의 하나인 바람을 보여주는 소장 유물을 내놓았다. 가정의 달을 기념해 관람객에겐 바람개비 만들기 키트를 무료로 제공한다.

민속전시실 테마전은 상설전시실의 단조로움을 극복하기 위해 기획됐고 이번이 두 번째다. 앞서 지난해엔 코로나19 상황을 반영해 '제주인, 역병을 이겨내다' 주제전을 열었다.

문화 주요기사
제주 전시장 찾아 사진으로 떠나는 세계 여행 제주 현인갤러리 정창균 초대전 '심상을 비추…
올해는 악기와 무용… 서귀포예당 예술인재 발… 제주문학의 집 '시 창작곳간' 4명의 시인과 함…
제24회 제주청소년연극제 참가 학교 모집 제주4·3평화재단 제10회 제주4·3평화문학상 공…
부유하는 제주 섬, 경계에 서 있는 예술가들 제주 4·3특별법 개정안 통과를 보는 문학의 시…
빛의 형체로 살아난 제주의 '어떤 마지막' 제주 오자경 금속공예전… 작은 것들의 아름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벵뒤굴 밧줄무늬 용암 자국
  • 한라산 깜짝 추위 때아닌 상고대 '꽁…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