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문대통령, 새 검찰총장에 김오수 전 법무차관 지명
김오수, 文정부 법무차관…박상기·조국·추미애 前장관 보좌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1. 05.03. 16:30:3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김오수 검찰총장 내정자.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3일 새 검찰총장에 김오수 전 법무부 차관을 지명했다.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지난 3월 4일 임기를 4개월가량 앞두고 중도 사퇴한 지 60일 만에 새 검찰수장이 낙점된 것이다.

또 검찰총장 후보추천위원회가 지난달 29일 차기 검찰총장 후보로 김오수 후보자와 함께 구본선 광주고검장, 배성범 법무연수원장, 조남관 대검찰청 차장검사를 선정한 지 나흘 만이다.

박범계 법무부 장관은 이날 4명의 후보 중 김 후보자를 검찰총장으로 제청했고, 문 대통령은 이를 받아들였다.

김 후보자는 전남 영광 출신으로 서울대 법학과를 졸업했으며, 사법연수원 20기다.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장, 서울고검 형사부장, 대검찰청 과학수사부장, 서울북부지검장, 법무연수원장 등의 보직을 거쳤다.

특히 문재인 정부 들어 법무부 차관으로 발탁돼 박상기·조국·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을 내리 보좌했다.

문 대통령이 김 후보자를 낙점한 것은 그동안 이어져 온 청와대·법무부와 검찰의 갈등을 해소하는 것은 물론 지속적이면서도 안정적인 권력기관 개혁을 추진해 나가겠다는 의지로 해석된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대한항공 빼고 아시아나·LCC 3사 전부 적자 이낙연 제안 개헌론 힘 받을까
'기업회생절차' 이스타항공 다음달 매각 '정인이 사건' 양모 1심 살인죄 인정 무기징역
대검 '이성윤 공소장' 유출 진상조사 착수 '취임' 김부겸 "부동산정책 더 이상 실망 없다"
'미투' 서지현, 안태근·국가 상대 손배소 패소 김부겸 총리 인준안 국회 본회의 통과
박 의장 오늘 저녁 국회 본회의 소집 박준영 해양수산장관 후보자 자진 사퇴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벵뒤굴 밧줄무늬 용암 자국
  • 한라산 깜짝 추위 때아닌 상고대 '꽁…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