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원희룡 지사 '원전 오염수 방류' 日총영사 비공개 초치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1. 04.19. 20:23:3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원희룡 제주지사.

원희룡 제주도지사가 19일 주제주일본국총영사관 이세끼 요시야스 총영사를 비공개로 불러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 방류 결정에 대해 항의했다.

원 지사는 이날 오후 1시 30분 도청 내 도지사 집무실로 이세끼 요시야스 총영사를 초치해 면담했다.

도에 따르면 원 지사는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 방류가 도민의 생명과 안전, 생태계에 미치는 잠재적인 위협에 깊은 우려를 표했다.

원 지사는 또 그동안의 한일 우호 협력관계를 강조하며 불안 해소를 위한 투명한 정보 공개와 절차 공유, 진정성 있는 배려의 자세 등을 요구하는 도의 입장을 일본 정부에 잘 전달해 달라고 요구했다.

이세끼 요시야스 총영사도 일본 정부의 입장을 설명하며, 제주도의 상황 등을 일본 대사와 본국에 공유할 수 있도록 협력하겠다는 뜻을 전했다.

이 자리에는 이케우치 오사무 수석 영사도 함께 참석했으며, 도에서는 고춘화 문화체육대외협력국장, 양홍식 해양수산국장이 배석했다.

원 지사는 지난 13일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일본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결정 규탄 기자회견을 통해 주제주일본국총영사관의 초치해 항의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연합뉴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영어교육도시 국제학교 추가 설립되나 제주 휴일에도 신규 확진자 또 두자릿수
제주지방 오전까지 이슬비.. 기온은 서늘 제주지방 밤까지 강풍 동반 비 날씨
제주지역 코로나19 신규 확진 계속 증가 제주 올해 첫 30도 넘는 '초여름 더위'
제주 신규 확진자 '줄어들 기미' 안보인다 창립19주년 JDC 이름 바꾸고 친환경교통수단 추…
제주 남서부 중심 휴일에도 비 날씨 예상 제주맥주 코스닥 상장 공모 청약 경쟁 치열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벵뒤굴 밧줄무늬 용암 자국
  • 한라산 깜짝 추위 때아닌 상고대 '꽁…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