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도의원도 제2공항 예정지 부동산 거래 없다"
지난달 31일 도의원 43명 개인정보동의서 제출
발표 전후 성산읍 부동산 거래내역 전원 없어
강다혜 기자 dhkang@ihalla.com
입력 : 2021. 04.19. 16:46:3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전경.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전경.

제주특별자치도는 19일 제주도의회 의원 43명을 대상으로 제2공항 예정지역인 서귀포시 성산읍 내 토지거래 내역을 확인한 결과 부동산을 거래한 도의원은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조사는 지난달 열린 '제393회 임시회'에서 좌남수 의장이 개회사를 통해 "최근 LH사태 여파로 정치권은 물론 공직자의 부동산 투기에 대한 국민적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며 "도의원들에 대한 전수조사를 추진하겠다"는 의사를 밝히면서 이뤄졌다.

김용범 도의회운영위원회 위원장은 지난달 31일 제주도청을 방문해 도의원 43명 전원이 자발적으로 제출한 개인정보 수집·이용 동의서를 전달했다.

제주도는 도의원들의 개인정보를 토지거래관리시스템에 입력해 제2공항 예정지를 발표한 2015년 11월 전후로 성산읍 부동산 거래내역(6714건)과 대조한 결과, 도의원 43명 모두 거래내역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앞서 제주도는 산하 공무원 7100명 중 공로연수나 파견 중인 공무원을 제외하고 개인정보 제공에 동의한 6800명을 대상으로 성산읍 지역 소유권 이전 등기 내역을 확인했다. 이어 실거래 신고 자료와 비교분석해 동명인을 추출하는 방식으로 대상자를 찾아낸 결과, 2015년 성산읍 지역 부동산 거래가 있는 공무원 14명을 확인했다.

감사위원회는 추출된 명단 공무원 14명에 대해 취득경위 조사와 부동산거래계약서, 등기부등본, 토지대장 등의 관련 자료를 검토하고 현장을 확인한 결과 이들 중 8명은 부모나 형제로부터 정상적으로 증여를 받은 것으로 파악했으며 6명은 소규모 농지를 구매한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힌 바 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수백억 예산 투입에도… 전통시장 활성화 '먼… [종합] 제주 지역내 확진자 가족 간 n차 감염 잇…
제주 60세 이상 어르신 백신 예약률 43% '저조' 제주 지역내 확진자 가족 간 n차 감염 잇따라
제주 교통사고 잦은 지방도 6곳 개선사업 제주 출산·양육 친화 정책 아이디어 공모
제주 6월부터 주택 임대차 신고제 시행 도내 정치권, 대선후보 공개 지지 본격
제주 피해 등급 2년 연속 하향.. 재선충병 진정… [월드뉴스] 이스라엘-하마스 무력 충돌… 159명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벵뒤굴 밧줄무늬 용암 자국
  • 한라산 깜짝 추위 때아닌 상고대 '꽁…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