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오피니언
[열린마당] 안전한 고사리 채취 이렇게 실천합시다
이정오 기자 qwer6281@ihalla.com
입력 : 2021. 04.13.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고사리를 캘 수 있는 기간은 '고사리 장마'라고 불리는 짧은 비가 자주 내리는 4월이 절정이다.

그러나 이 시기엔 일명 '고사리 실종'으로 불리는 사고가 종종 발생한다. 고사리는 사람들의 발자취가 없고, 인적이 드문 음지에 많이 분포하고 있어 고사리에만 집중하다 보면 일행과 이탈되고 방향 감각도 상실하게 돼 길을 잃기도 한다. 이렇게 길을 잃은 채취객들은 119에 도움을 요청하는 경우가 많은데 사고지역에 뚜렷한 건물이 없어 119구조, 구급대원들이 실종자를 발견하는 시간이 지체되는 경우가 많다. 이런 상황을 예방하기 위해서 채취객들 스스로 안전수칙을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

첫 번째로, 비가 오거나 안개가 낀 날에는 고사리 채취를 삼가고 길을 잘못 들었을 때는 지나온 위치까지 되돌아가 위치를 확인해야 한다. 되돌아간 위치에서도 길을 찾지 못한다면 호루라기 및 육성으로 도움을 요청하고 119에 신고해야 한다.

두 번째, 119대원이 길을 잃은 채취객을 발견하는데까지는 얼마나 많은 시간이 소요될지 모르기 때문에 출동한 대원과의 소통을 위해서 휴대전화를 항상 소지하고 다니며 배터리가 충분히 유지되게 보존한다.

세 번째, 심혈관계 질환 증상 발생 시 즉시 편안한 자세로 휴식을 취하며 구조를 기다리고, 저체온증, 탈수 등 안전사고에 대비해 비옷과 간식, 물 등을 챙기고 다닌다.

마지막으로, 고사리 채취 활동 시에는 절대 혼자서 다니지 않고 반드시 2명 이상이 같이 다니며 수시로 서로의 위치와 간격을 확인한다.

우리 스스로가 안전 수칙을 실천하며 맛도 좋고 몸에도 좋은 고사리를 채취하면서 좋은 추억을 만들 수 있는 봄이 되기를 소망한다. <진호성 서귀포소방서 중문119센터>

오피니언 주요기사
[강준혁의 건강&생활] 풍수지탄 [열린마당] 부모님 자동차에 ‘안전운전 스티…
[김연의 하루를 시작하며] 그 많은 신들은 어디… [열린마당] 봄철 위험한 불청객 말벌을 조심하…
[열린마당] 어린이보호구역 주.정차 과태료 인… [장수명의 문화광장] 해봤어? 안 해봤으면 말을…
[열린마당] 원도심 도보투어 '하영올레' 개장합… [열린마당] 음악여행을 떠나요
[열린마당] 1회 10년 보장 안심보험 소홀하지 마… [남동우의 월요논단] ‘낭갈라 402’함 승조원…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벵뒤굴 밧줄무늬 용암 자국
  • 한라산 깜짝 추위 때아닌 상고대 '꽁…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