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마스크 실내 착용 12일부터 의무화.. 위반시 과태료
시설 운영자의 운영· 관리소홀 적발시 과태료는 150만원
버스-택시-기차 등 운송수단, 외부와 분리된 구조물 대상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1. 04.10. 07:40:1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오는 12일부터는 거리두기 단계에 관계 없이 모든 실내에서 마스크를 상시 착용해야 한다.

또 실외에서도 2m 거리두기를 할 수 없거나 집회·공연·행사 등에서는 마스크를 항상 써야 한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9일 이런 내용의 '마스크 착용 의무화 조치'를 발표했다.

현행 '사회적 거리두기' 체계하에서는 학원, 독서실, PC방 등 중점·일반관리시설에서는 1단계부터 마스크를 써야 하고 1.5단계에서는 실외 스포츠 경기장, 2단계부터는 집회·시위를 비롯해 모든 실내 공간 등으로 대상이 확대된다.

이와 별개로 이달 5일부터는 '기본방역수칙'이 시행되면서 거리두기 단계에 상관없이 콜라텍·무도장, 직접판매홍보관, 노래연습장, 실내스탠딩 공연장 등 33개 시설에서는 마스크 착용이 의무화됐다.

이번 대책은 앞선 조치를 단순화하고 강화한 것으로, 거리두기 단계와 관계없이 모든 실내에서 항상 마스크를 착용해야 하고 이를 위반하면 과태료 처분을 받게 된다.

방대본에 따르면 버스·택시·기차·선박·항공기, 기타 차량 등 운송수단, 건축물 및 사방이 구획되어 외부와 분리되어 있는 모든 구조물이 '실내'에 포함된다.

실외에서도 사람간 2m 이상 거리를 유지할 수 없거나 집회·공연·행사 등 다중이 모일 때는 마스크 착용이 의무화된다.

또 역학조사 과정이나 한 업소에서 동일인이 반복적으로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아 적발된 경우에도 마스크 착용 지도 없이 곧바로 과태료를 부과할 수 있다.

방대본 관계자는 "과태료는 미착용자에 대해서는 10만원, 운영자의 운영·관리 소홀에 대해서는 150만원을 부과하도록 돼 있다"고 밝혔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정인이 사건' 양모 1심 살인죄 인정 무기징역 대검 '이성윤 공소장' 유출 진상조사 착수
'취임' 김부겸 "부동산정책 더 이상 실망 없다" '미투' 서지현, 안태근·국가 상대 손배소 패소
김부겸 총리 인준안 국회 본회의 통과 박 의장 오늘 저녁 국회 본회의 소집
박준영 해양수산장관 후보자 자진 사퇴 '검사 기소권' 헌법소원 놓고 공수처-검찰 촉각
윤호중 "오늘 중 총리 임명동의안 처리" '기소' 이성윤 "재판 통해 명예회복"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벵뒤굴 밧줄무늬 용암 자국
  • 한라산 깜짝 추위 때아닌 상고대 '꽁…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