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임성재, PGA 투어 아널드 파머 대회 2R 공동 7위
선두 코너스와 4타차..1R 공동4위 안병훈은 21위로 하락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1. 03.06. 10:49:3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PGA 아널드 파머 인비테이션널 2라운드 8번 홀 티샷하는 임성재. 연합뉴스

임성재(23)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아널드 파머 인비테이셔널(총상금 930만 달러) 2라운드에서 타수를 줄이며 상위권 경쟁을 이어갔다.

임성재는 6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올랜도의 베이힐 C&L(파72·7천454야드)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2라운드에서 이글 하나와 버디 3개, 보기와 더블 보기 하나씩을 묶어 2언더파 70타를 쳤다.

1라운드 3언더파 69타로 공동 7위에 올랐던 임성재는 중간합계 5언더파 139타를 기록, 공동 7위를 유지했다.

9언더파 135타로 단독 선두에 오른 코리 코너스(캐나다)와는 4타 차다.

아널드 파머 인비테이셔널에서 2019년 공동 3위, 지난해에도 3위에 올랐던 임성재는 올해도 10위 내에서 반환점을 돌며 기대감을 높였다.

이날 1번 홀에서 출발한 임성재는 2번 홀(파3) 버디와 6번 홀(파5) 보기를 맞바꿔 전반엔 타수를 유지했다.

10번 홀(파4) 버디로 후반을 시작한 그는 13번 홀(파4)에서 두 번째 샷을 물에 빠뜨린 여파로 더블 보기를 적어내 흔들리기도 했다.

그러나 14번 홀(파3)에서 9m 버디 퍼트를 넣고, 16번 홀(파5)에선 두 번째 샷을 그린에 올린 뒤 7m 가까운 이글 퍼트를 떨어뜨려 반등하며 경기를 마무리했다.

임성재는 이날 페어웨이를 한 번밖에 놓치지 않았고, 그린 적중률도 72.22%(13/18)로 절반에 불과했던 1라운드보다 높았다.

임성재는 "러프가 긴 코스라 티샷 정확도가 중요한데, 이틀 연속 잘 맞은 덕분에 좋은 스코어로 이어졌다. 페어웨이를 많이 지켜서 두 번째 샷 플레이가 쉬워졌다"고 자평했다.

이어 그는 "중요한 순간에 퍼트만 잘 들어가 준다면 충분히 상위권 경쟁을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내다봤다.'

1라운드 4언더파 68타로 공동 4위였던 안병훈(30)은 2타를 잃어 공동 21위(2언더파 142타)로 떨어졌다.

안병훈은 2번 홀(파3) 더블보기를 시작으로 전반에만 4타를 잃었다. 후반엔 버디 3개를 솎아내고 보기 하나를 묶어 2타를 줄였다.

전날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와 공동 선두였던 코너스는 이날 3타를 줄여 단독 선두로 나섰다.

마틴 레어드(스코틀랜드)가 한 타 차 2위(8언더파 136타), 매킬로이는 빅토르 호블란(노르웨이), 랜토 그리핀(미국)과 공동 3위(7언더파 137타)에 자리했다.

브라이슨 디섐보(미국)는 한 타를 줄여 6위(6언더파 138타)에 이름을 올렸다.

조던 스피스(미국), 저스틴 로즈, 폴 케이시(이상 잉글랜드)는 임성재와 공동 7위(5언더파 139타)다.

강성훈(34)은 5타, 이경훈(30)은 6타를 잃고 공동 87위(5오버파 149타)에 그쳐 컷을 통과하지 못했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김강민·로맥 홈런포 SSG 대포군단 부활하나 '몰아치기' 리디아 고 롯데챔피언십 우승
엄화영 초대챔프·일반부 첫 우승 ‘겹경사’ '지예흐 결승골' 첼시 FA컵 결승 진출
임성재 PGA 투어 RBC 헤리티지 3R 공동 4위 시즌 첫 등판 김광현 3이닝 3실점 첫승 실패
대한항공 남자프로배구 창단 첫 통합우승 '0-12 대패' 롯데 KBO 첫 야수 3명 투수 등판
'주민규 4경기 연속골' 제주, 인천 잡고 3위로 … 투수 공 맞은 박세혁 '안와골절' 진단 수술 예…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
  • 국가경찰 '제주자치경찰 조례 비판' 1…
  • 제주4·3수형인 재심..흐느끼는 유가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