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홍준표 "사찰 겁낼 정도면 공직자 해선 안돼" 논란
민주당 신동근 의원 "민주공화국의 기본 무시하는 희대의 막말"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1. 02.24. 20:33:4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무소속 홍준표 의원.

무소속 홍준표 의원과 더불어민주당 신동근 의원은 24일 국가정보원 불법사찰 의혹을 두고 SNS 설전을 벌였다.

홍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서 민주당을 겨냥해 "사찰을 겁낼 정도로 잘못이 많으면 공직자를 해서는 안 된다"며 "사찰을 두둔하는 것이 아니라 투명하게 공직 생활을 하면 사찰해 본들 뭐가 문제가 되나"라고 말했다.

홍 의원은 "아직도 공작이 통하는 시대냐"며 "해묵은 사찰 논쟁을 일으켜 부산 시장선거에서 이겨보겠다는 책동을 보면 참으로 씁쓸하다"고 적었다.

이어 "나는 검사시절부터 지금까지 40여년 간 끝없이 사찰당해도 아무런 불만이 없다"고도 밝혔다.

한편 그는 박지원 국정원장을 겨냥한 듯 "요물(妖物)"이라고 썼다가 두 시간여 만에 해당 표현을 삭제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신 의원은 "민주공화국의 기본을 무시하는 희대의 막말"이라며 "이유 없이 린치당한 사람에게 '똑바로 행동했어야지'라고 내뱉는 비열한 행태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다"라고 비판했다.

이어 "불법사찰은 공직자가 대상이든 아니든 한 사람의 인권을 무참히 짓밟는 악질적인 폭력"이라며 홍 의원의 발언 철회와 공개 사과를 요구했다.

한편 홍 의원은 이날 오후 국민의당 당사를 찾아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와 약 1시간 동안 대화를 나눴다.

홍 의원은 안 대표에게 "야권이 하나돼 서울시장을 탈환하자"고 말했다.

홍 의원은 야권 서울시장 후보들을 순차로 격려 방문하기로 하고 25일 국민의힘 나경원 서울시장 후보를 만날 예정이라고 밝혔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수원지검 수사외압 의혹 이성윤 소환 조사 검찰총장 인선 절차 공전 후보 선정 안갯속
'혼방섬유 발견' 코로나19 주사기 70만개 수거중 "제3지대 없다"는 김종인의 의도는 뭘까?
의료기관-약국 종사자 26일부터 AZ백신 접종 TK 아성 무너트린 '지역주의 전사' 김부겸은 누…
국민의힘 정진석 당대표 경선 불출마 선언 이개호, 현역 국회의원 첫 코로나19 확진
당정청 동시 동시 개편 인적쇄신 시험대 되나 민주당 원내대표 경선 '협치이슈' 대립각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
  • 국가경찰 '제주자치경찰 조례 비판' 1…
  • 제주4·3수형인 재심..흐느끼는 유가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