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4·3 수형 행방불명인 재심 첫 무죄 선고 적극 환영"
제주4·3연구소, 4·3특별법 조속한 국회 통과도 요구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1. 01.24. 11:58:1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4·3연구소는 제주4·3 수형 행방불명인 10명에게 사상 첫 무죄가 선고된 것에 대해 적극 환영한다는 성명을 냈다.

4·3연구소는 지난 21일 성명에서 "우리는 이번 선고를 통해 70여 년 동안 맺힌 유족들의 억울함과 한이 조금이라도 풀리기를 기대한다"며 "지금도 330여 명의 수형 행불인 유족들의 재심 청구소송이 진행 중이다. 우리는 이번 판결과 마찬가지로 이들 유족들에게도 재심 개시가 결정되고 좋은 결과가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들은 또한 "최근 처리가 불발된 제주4·3특별법의 국회통과가 2월에는 반드시 이뤄져 4·3 유족들의 명예가 제도적으로 회복되기를 요청한다"며 "제주4·3연구소는 유족들과 함께 4·3의 진상규명과 명예회복의 길에 함께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사회 주요기사
해경서 김진남 순경 심폐소생술로 생명 구해 드림타워 비상협의체 공사비 미지급 옥상 투쟁
"압도적 찬성 즉시 추진"vs "제2공항 철회" 갈등 … 버스 운행 중 화재 진압한 '시민영웅'
제주대병원에도 '주취자 응급의료센터' 개소 제주4·3특별법 전부 개정… 수형인 재심 어떻…
범죄피해자보호위원회 폭행피해자 경제적 지… 노형동서 SUV 전신주 추돌 운전자·동승자 중상
제주4·3특별법 개정 '도민보고대회' 인사권 쥔 '제주자치경찰위원회' 놓고 갈등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