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내년 코로나 극복 제주 주력산업구조 개편
도, 스마트관광·그린에너지·청정바이오산업 집중
한국판·제주형 뉴딜 발 맞춰 198억5000만원 투입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20. 12.27. 14:08:4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테크노파크(JTP)가 코로나19에 따른 팬데믹의 위기 상황을 극복하고 한국판·제주형 뉴딜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2021년부터 지역주력산업을 개편한다고 27일 밝혔다.

올해까지 기존 주력산업은 지능형관광콘텐츠, 청정헬스푸드, 스마트그리드 등 3개 사업을 중심으로 추진됐다.

도와 JTP는 내년부터는 중앙정부의 지역뉴딜산업 육성, 지역 전략 수요, 규제특구 연계 방침에 따라 제주산업구조에 대한 개편에 나선다. 지역뉴딜과 연계한 신산업 육성을 위해 지능형 관광콘텐츠산업을 스마트관광산업으로 변모한다. 또 '제주 전기차충전서비스 규제자유특구'와 '그린뉴딜'과의 연계 강화를 위해 스마트그리드산업을 그린에너지산업으로 전환한다. 아울러 지역 특화도가 높은 청정헬스푸드산업에서 제주자원을 활용해 적용 가능한 청정바이오산업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도와 JTP는 ▷스마트관광산업은 관광·문화상품의 비대면화를 위한 실감형 콘텐츠, 빅데이터 활용서비스 등 ▷청정바이오산업은 팬데믹 시대에 대응하기 위한 면역강화식품, 간편식 가공식품 등 ▷그린에너지산업은 카본프리 아일랜드 2020(Carbon-free Island 2020) 비전 달성을 위한 관련 품목들을 산업별 주요품목으로 육성할 예정이다.

지역산업 육성을 위한 내년도 예산은 올해(175억3000만원)보다 23억원가량 증액한 198억5000원(국비 141억6800만원, 지방비 56억8200만원) 규모다.

도 관계자는 "현재까지의 지원시스템과는 달리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으로 어려운 도내 기업들에게 꼭 필요한 사업 프로그램 지원함으로써 새로운 도약의 발판을 마련하고 혁신 경쟁력 확보에도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 거점 '트래블 버블' 시행되나… 이달 중 … 제주, 올 하반기 ICCJeju 개인주 매입 재개
"서울-제주 고속철도 제주도와 협의 추진" 전문성 부족으로 자치권 실현 취지 실종
[월드뉴스] 빵에 크림치즈 빠져 총 꺼낸 남성 … [월드뉴스] 평생 면역계 건강, 생후 수개월 안 …
"시·군 폐지로 풀뿌리 민주주의 후퇴" 제주녹색당 "정석 비행장 활용 발언 잘못된 대…
국민의힘 "이광재 의원 제2공항 발언 공감" '무상' 대여 원동기장치 자전거 우도 운행 금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제주 스타트업 새브랜드 'Route330'
  • "타투를 許하라"
  • 어미를 기다리는 괭이갈매기 새끼
  • JDC "식품 기부 활성화 참여합니다"
  • 백신 제공 감사메시지 전하는 대만 호…
  • 초여름 제주 바다
  • 이탈리아 공화국 선포기념일 축하 비…
  • 제주삼다수 친환경 무라벨 제품 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