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문 대통령·민주당 지지도 동반 상승
민주 36.7% 국민의힘 27.6%…대통령 긍·부정평가 차이 0.7%p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10.29. 09:50:1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문재인 대통령과 더불어민주당에 대한 지지도가 상승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29일 나왔다.

 리얼미터가 TBS 의뢰로 지난 26일부터 사흘간 전국 유권자 1천516명을 대상으로조사한 결과 민주당 지지도는 전주보다 1.6%포인트 오른 36.7%로 나타났다.

 지역·연령별로는 광주·전라(6.6%p↑), 부산·울산·경남(6.2%p↑), 70대 이상(11.6%p↑), 20대(4.9%p↑), 이념성향 '잘모름'(13.4%p↑) 등에서 눈에 띄게 올랐다.

 국민의힘은 전주보다 0.3%포인트 오른 27.6%의 지지도를 보였다. 대구·경북(5.0%p↑), 60대(5.7%p↑), 무직(4.8%p↑) 등에서 올랐다.

 여야간 지지도 격차는 9.1%포인트로, 2주 연속 오차범위(95% 신뢰수준에 ±2.5%p) 밖에 머물렀다.

 이번 조사는 국감 종합 평가의 성격으로, 특히 국감에서의 추미애 법무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 갈등 표출에 대한 평가가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고 리얼미터는 설명했다.

 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율(긍정평가)은 전주보다 2.0%포인트 오른 47.6%로 나타났다.

 부산·울산·경남(5.9%p↑), 남성(4.7%p↑), 70대이상(9.6%p↑), 열린민주당 지지층(9.3%p↑), 정의당 지지층(9.2%p↑) 등에서 상승했다.

 부정평가는 1.3%포인트 하락한 48.3%였는데, 대구·경북(7.2%p↑), 서울(3.2%p↑), 30대(7.0%p↑) 등에서는 부정평가가 늘어났다.

 긍정평가와 부정평가간 차이는 0.7%포인트로, 동률을 이뤘던 9월1주 이후 최소 격차다.

 '모름·무응답'은 0.6%포인트 감소한 4.2%였다.

 자세한 내용은 리얼미터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문대통령 김현미 장관 교체 난국 돌파구될까 '재판부 사찰 문건' 의혹에 판사들 비판 잇따라
최측근 숨진 이낙연 "슬픔 누를 길 없다" '국내 신규확진 629명' 1차 대유행 수준 '비상'
문 대통령 "윤석열 징계위 절차적 공정성 매우 … 추미애 '노무현 전대통령' 영정 올리며 "검찰개…
국내 신규확진 540명..위중증 하루새 16명 급증 '… '법무차관 내정' 문 대통령 '윤석열 징계' 강행?
코로나 신규확진 511명, 나흘만에 다시 500명대 내일 '코로나 수능'…확진·격리자 포함 49만명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전남 해남에서도 보이는 한라산
  • 중국 무인 달 탐사선 창어5호 발사
  • 드림타워 뒤로 보이는 추자도와 진도
  • 비 내리는 제주에 떠오르는 무지개
  • 동백꽃과 한라산
  • 美 캘리포니아 코로나19 확진자 100만…
  • 해리스 당선인의 다양한 표정들
  • "트럼프 유세 듣자" 길게 늘어선 지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