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람과사람
서예가 김동욱씨 한라일보에 휘호 기증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20. 07.21.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사진 왼쪽부터 하형주 교수, 이용곤 대표이사, 김동욱씨, 배광주 회장.

'독도 사나이'로 유명한 서예가 쌍산 김동욱씨가 20일 한라일보사를 방문해 이용곤 대표이사에게 한라일보의 정론직필과 무궁한 발전을 기원하며 '정론한라(正論漢拏)'라고 쓴 휘호를 기증했다.

김씨는 현재 한국 서예 퍼포먼스협회 상임고문과 독도사랑 예술인연합회 회장, 독도 전각 사관학교 교장 등으로 활동하고 있다. 김씨는 앞서 지난 16일 포항시 북구 영일대해수욕장 백사장에서 일본 정부가 방위백서에 독도가 자신들의 영토라고 표기한 것을 규탄하는 퍼포먼스를 펼치는 등 2005년부터 일본 정부의 독도 역사 왜곡을 규탄하는 퍼포먼스로 독도가 역사적으로 우리 땅임을 알리고 있다.

이날 휘호 기증에는 1984년 LA올림픽 유도 금메달리스트인 하형주 동아대 교수예술체육대학장과 한국프로레슬링연맹 배광주 회장이 함께 했다.

사람과사람 주요기사
한국건강관리협회 마스크 나눔 행사 김우남 전 의원 한국마사회장 취임
안재홍 한농연제주도연합회장 취임 제주시농협 정기총회서 임원 선출
한라산소주 복지시설에 알코올 소독제 농협제주본부 지도사업 평가 전국 1위
신협중앙회 제주본부 경영평가 시상식 초록우산 제주후원회장 이·취임식
감귤농업협동조합 60년사 발간 기념식 범사련 2020년 올해의 인물에 원희룡 지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거센 눈보라 치는 제주 중산간
  • 눈 내리는 제주 퇴근길 정체
  • 봄을 시샘하는 눈 속에 파묻힌 복수초
  • 시험비행 중 또 폭발한 스페이스X 화…
  • 성산일출봉의 봄
  • 지금 한라산은 하얀 눈 세상
  • 폭설 내린 제주 사려니숲길
  • 폭설 내린 제주 중산간 감귤밭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