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미술협회 신임 회장에 유창훈 작가
안정적 협회 공간 확보·수익 사업 발굴·전시사업 다양화 제시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0. 01.19. 18:08:4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30대 한국미술협회제주도지회장에 유창훈 작가(사진·한국화 분과)가 선출됐다. 제주미술협회는 지난 18일 정기총회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

유창훈 신임 회장은 이날 ▷60여 년 역사를 기록·보관하고 도민과 소통할 수 있는 안정적인 협회 사무실 공간 확보를 위한 토대 마련 ▷장르별 협업, 작품 임대와 판매, 아트상품 제작 등 새로운 수익사업 기획과 발굴 ▷국제 교류전 부활, SNS를 활용한 홍보 확대 등 다양하고 변화된 전시 사업의 활성화 등 세 가지 비전을 제시했다.

임기는 이날부터 3년 간이다. 이 기간 유 회장과 호흡을 맞춰 송창훈(조각 분과)·이성종(한국화 분과) 작가가 부지회장으로 활동하게 된다.

문화 주요기사
[김관후 작가의 詩(시)로 읽는 4·3] (47)산 증인 … 도립제주합창단 지휘자 전국 공모 24명 몰려
작고작가전 첫발… 60~70년대 제주미술 조명 탐라도서관 4월에 '제주북페어 책운동회'
제주비엔날레 여성·신화·지역성 동시대 미술… 제주예총 33대 회장에 김선영 서예가 선출
서울에서 제주까지 무지개 깃발 펄럭이는 현장 서귀포관악단에 해외 악기사 후원 아티스트
눈바람 그치면 제주 전시장에서 '함께, 봄' 연 36만 이용 제주꿈바당도서관 성과 한눈에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