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 오의삼 서예가 소암기념관서 두 번째 개인전
'희수에 만난 고전의 향기' 주제 9월 21~25일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9.18.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남헌 오의삼 서예전 출품작.

제주의 남헌(南軒) 오의삼(吳義三)(사진) 서예가가 희수(喜壽, 77세)를 기념해 이달 21~25일 서귀포시 소암기념관에서 두 번째 개인전을 연다.

'희수에 만난 고전의 향기'란 이름을 단 이번 전시에는 전서, 예서, 해서, 행서, 초서, 국한문혼서 등 여러 서체를 망라해 논어, 맹자, 노자, 열자, 채근담, 명심보감, 서경 등 고전에서 찾은 삶의 지혜를 담은 글귀를 선보인다. 추사 김정희, 면암 최익현 등 제주 유배인들의 애절한 한시와 이백, 정몽주, 송시열, 이색 등 선인들의 숨결도 묵향에 담아낸다.

초등 교장을 지낸 남헌 선생은 44년간 교직에 몸담은 뒤 2006년 퇴임했다. 제주도미술대전 초대작가로 서귀포서예가협회 회장, 제주이문서회 회장 등을 지냈다.

그는 "희수의 나이에 이르렀지만 하늘이 허락해 준다면 옛 서예인들의 서법을 더 배우고 계승하고 싶다"고 말했다. 개막 행사는 첫날 오후 5시에 열린다.

문화 주요기사
[제주문화가 이슈&현장] 제58회 탐라문화제 결산 제주 소리꾼 권미숙 '만정제 춘향가' 발표회
제주문예회관 전시실 대관 기간 "현행대로 1주일" 제주에 모여 북방아시아 국제문화포럼
제주 첼리스트들 "가을을 켭니다" 제주문화예술재단 성희롱 처리 감사위 조사 청구
탐라문화제 가장퍼포먼스 제주시 봉개동 탐라상 제주대 탐라문화연구원 한·중 국제학술대회
문화누리카드 제주지역 체육 분야 가맹점 모집 제주 구좌읍 걸궁· 성읍1리 민속예술 '최우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중동 사해의 평화로움
  • 동굴과 비키니의 조화?
  • 정유나 "아프지 말자"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 모델 연하나 "바람 불어도 좋아"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