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양식어업시설 수질오염방지시설 점검
고대로 기자 bigroad@ihalla.com
입력 : 2019. 09.17. 16:20:0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시는 깨끗한 바다환경 보전을 위해 수조식 양식어업시설을 대상으로 수질오염방지시설 적정운영여부 및 배출수 수질상태 등에 대한 민·관 합동 지도·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17일 밝혔다.

이에 따라, 최근 3년간 행정처분을 받은 양식시설 20개소를 대상으로 해양수산과 등 유관부서 및 자생단체?환경전문가로 구성된 민관합동 점검반을 투입하여 집중 지도·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이번 특별점검 기간에는 ▷ 미신고 양식시설 운영여부▷ 과거 위반사항 개선실태▷ 침전시설 누수 및 여과시설 등 수질오염방지시설 정상운영 여부▷물고기사체 및 침전물 등 적정 처리 여부▷양식장 방류수 허용기준 준수여부를 집중 점검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수조식 양식어업시설 자체적으로 자율점검를 유도하기 위해 이번 특별감시활동을 적극 홍보하는 한편, 위반사업장에 대해서는 사법기관 고발 및 위반사업장 언론공개 등 강력히 대응할 계획이다.

제주시는 최근 3년 간 26건의 위반사항을 적발해 개선명령 등 행정처분 및 1,600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했다.

제주시 관계자는 "양식장 배출수가 다량으로 일시에 배출돼 연안환경을 위협하는 요소로 작용함에 따라 앞으로 대규모 수조식 양식시설에 대한 지도점검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라며 "제주의 청정연안환경보전을 위해 양식시설 관리자 스스로 침전시설 운영 및 폐사어 적정처리 등 양식장관리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해상풍력사업 등 신재생에너지 정책 도민공감대 … '재밋섬' 매입 추진 논의 본격화되나
제주특별법 이양 권한 미활용 여전 첨단 스마트기술에 제주 가치를 녹여 미래를 본다
만장굴 내부로 빗물 대규모 유입 원인 밝혀졌다 11월1일부터 한라산 탐방시간 단축된다
예산 국회 돌입..도, 국비 확보 발걸음 분주 한라산 단풍 이번 주말 '울긋불긋' 절정 예상
제주특별자치도 내년 살림살이 "빠듯하다" [월드뉴스] 中,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 구조 밝…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